[AD]

문체부·관광공사 "다시 뛴다, 크루즈 마케팅"

최종수정 2018.02.13 12:56 기사입력 2018.02.13 12:56

지난해 2월 영국 런던에서 열린 런던 크루즈쇼 한국홍보부스[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지난해 2월 영국 런던에서 열린 런던 크루즈쇼 한국홍보부스[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오는 17일 런던 크루즈 박람회 참가를 시작으로 올해 방한 크루즈 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한 시장다변화 노력을 추진한다.

국내 크루즈 시장은 2015년 방한객 100만명을 돌파한 뒤 2016년 225만명을 넘어 급성장했다. 지난해에는 중국인 관광객 급감 등으로 50만명대로 수치가 떨어졌다. 이에 관광공사에서는 올해 문체부, 해양수산부, 지방자치단체 및 관련기관과 공동으로 방한 크루즈 유치 홍보 활동을 적극 전개할 예정이다.

17~18일 '런던 크루즈 쇼'가 그 중 하나다. 지자체로서는 처음으로 인천시, 인천관광공사, 인천항만공사가 함께 참가한다. 다음달 5~8일에는 미국 마이애미에서 세계 최대 규모 크루즈 박람회인 '시트레이드 크루즈 글로벌' 행사에 국내 12개 기관이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6월에는 서울에서 해외 선사 및 여행사를 초청해 국내 지자체, 업계 등 모두 200명 규모의 '코리아 크루즈 트래블 마트'를 개최한다.

크루즈 전문매체 '크루즈 인더스트리뉴스'에 따르면 아시아 퍼시픽 시장은 2017년부터 지중해 지역을 누르고 카리브해에 이어 세계 2위 크루즈시장으로 자리매김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