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백년손님’ 황태경 첫 등장, 장모 '꽃선물' 얘기에 나르샤 "나부터 사줘"

최종수정 2018.01.14 01:18 기사입력 2018.01.14 01:18

‘백년손님’ 가수 나르샤의 남편 황태경이 공개됐다./사진='백년손님' 캡쳐


‘백년손님’ 가수 나르샤의 남편 황태경이 공개됐다.

13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에서는 나르샤의 남편 황태경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황태경은 나르샤의 어머니를 만나기 위해 준비했다. 이에 나르샤는 “예쁘게 했다. 엄마가 좋아하는 스타일로. 이번 기회에 친해지면 좋지 않냐”라며 웃었다.

이어 황태경은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결혼한 지 갓 1년 됐다. 장모님과 사이는 어색하다. 어제부터 잠을 못 잤다”며 고백했다.

그러면서 황태경은 “처음 만나는 날이니까 선물을 살까 한다. 첫 만남에 꽃다발을 드려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라며 의견을 물었고, 나르샤는 “나한테나 사줘라. 나도 꽃 좋아한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백년손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20분 SBS에서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