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평창 성화봉송' 첫날, 서울역·호텔 폭발물 신고 이어져

최종수정 2018.01.13 17:56 기사입력 2018.01.13 17:56

댓글쓰기

위 사진은 아래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아시아경제DB)

위 사진은 아래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문제원 기자] 주말인 13일 서울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봉송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폭발물 설치 협박 전화가 잇따라 걸려와 경찰과 군이 출동해 수색을 벌였다.

경찰은 이날 오후 서울역 2층과 서울 도심의 한 대형 호텔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이에 경찰은 특공대를 투입해 군과 함께 현장을 수색했지만 의심스러운 물품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2건의 신고를 받고 조사를 했지만 폭발물로 의심될만한 물건을 찾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같은 인물이 서울역과 호텔에 폭발물이 설치됐다고 각 시설에 전화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발신자 소재를 추적하고 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