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대 연구팀 개발 김 종자 품종보호권 등록

최종수정 2017.10.26 18:07 기사입력 2017.10.26 18:07

댓글쓰기

"방사무늬 김 ‘전수1호’등록 … 식용 외 기능성 제품 활용 기대"

전남대 연구팀 개발 김 종자 품종보호권 등록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대학교 연구진에 의해 개발된, 식용 외 화장품이나 기능성 제품으로 활용 가능한 김 품종이 품종보호권 등록을 받았다.

전남대학교 공과대학 생물공학과 최종일 교수 연구팀은 최근 국립수산과학원 해조류연구센터 박은정 박사 연구팀과 함께 개발한 방사무늬김 ‘전수1호’의 품종보호권 등록을 했다고 26일 밝혔다.

‘전수1호’는 해조류의 돌연변이 육종을 통해 얻어진 첫 번째 신품종 김으로 지난 2015년 3월 품종보호권을 위한 출원을 신청, 2년간의 현장 양식을 거쳐 품종보호권 등록을 획득했다.

돌연변이 육종은 선발이나 교잡과 달리 우수한 특성을 지닌 여러 품종을 얻을 수 있어 향후 더욱 다양한 종류의 해조류 신품종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식품의 기능성을 중시하는 소비자들의 추세에 맞춰 개발된 ‘전수1호’는 기능성 항산화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어 김 관련 식품산업 활성화 및 김 양식어민의 소득증대를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전수1호’는 2013년부터 전남대학교에서 진행되고 있는 ‘골든씨드 프로젝트’중 ‘수입대체용 고기능성 김 종자 개발과 국내외 산업화’과제(연구책임자 최종일 ·공과대학 생물공학과교수)의 연구성과로 도출된 신품종 방사무늬 김 종자이다.

한편, 김은 2016년 3억5,300만달러의 수출 실적을 기록했으며 전체 생산량의 70% 이상이 전남에서 생산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hanmil.net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