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화테크윈, 해고자복직·소송 취하…상생협력 조인식

최종수정 2017.10.13 17:50 기사입력 2017.10.13 17:50

▲한화테크윈 2017년 '노사 상생협력 조인식' 기념사진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한화테크윈 등 한화그룹의 방산 4사가 상생협력을 선언하며 해고자 복직, 관련소송 취하, 2년 간 노사평화기간 유지 등에 합의했다.

한화테크윈·한화파워시스템, 한화정밀기계, 한화지상방산은 13일 한화테크윈 창원사업장에서 '2017년 노사 상생·협력 조인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신현우·김연철·손재일 대표를 비롯한 4개사 경영진과 정병준 전국금속노조 삼성테크윈지회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노사합의는 고용노동부 창원지청의 적극적 중재 아래 이루어졌다. 강요원 창원지청장은 "노사정이 한마음으로 뜻을 같이 하면 해결하지 못할 일이 없다"며 "노사정이 함께 한 이번 상생협력 선언은 산업현장 노사관계의 롤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우 한화테크윈 대표는 "새로운 노사화합 및 상생을 위한 자리에 조합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화그룹은 노동조합과 같이 함께 멀리의 경영철학과 인간적 신뢰를 중시하는 진정성을 바탕으로 존중과 배려의 노사문화를 구축하는데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테크윈은 이번 조인식을 통해 안정된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지속 성장이 가능한 일류화 기업 실현을 위해 더욱 적극적인 경영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