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인생술집' 김희철, "슈주 멤버를 두고 양다리 걸친 여자 있었다"

최종수정 2017.10.13 07:45 기사입력 2017.10.13 07:45



그룹 슈퍼주니어의 김희철과 최시원이 슈퍼주니어 멤버들과 양다리를 걸친 여자가 있었다고 고백했다.

13일 새벽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는 배우 공명과 함께 최시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최시원은 팀 동료인 MC김희철의 진행 아래 여전한 입담을 과시했다.

최시원은 "슈퍼주니어 멤버들끼리 연애 상황을 공유하냐"는 질문에 "같은 분야면 먼저 얘기할 것 같다"고 답했다. 김희철은 "겹칠 수도 있으니까"라고 거들었다.

이어 최시원은 "같은 분야는 최대한 안 만나고 싶다"고 운을 뗐고, 신동엽은 "겹친 적 있었구나"라고 파고들었다.
이에 김희철은 "데뷔 초 공교롭게 겹친 적이 있다. 더 충격적인 건 상대 여성이 같은 슈퍼주니어 팀인 걸 알면서 만났다"라고 고백했고, 최시원은 "양다리였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MC 유라는 "여성 분은 데뷔했느냐"고 물었고, 김희철은 "지금은 활동을 안 한다"라고 답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