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박춘섭 신임 조달청장은…추경 3번 지휘한 '예산통'

최종수정 2017.07.17 10:05 기사입력 2017.07.17 10:05

(사진 제공 : 기획재정부)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박춘섭 신임 조달청장은 1960년 충북 단양에서 태어나 대전고, 서울대 무역학과를 졸업하고 행시 31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영국 맨체스터대학에서 경제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예산청 예산정책과와 기획예산처 농림해양예산과·건설교통예산과를 거쳤으며,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파견 후 기획재정부 예산총괄심의관과 경제예산심의관 등을 역임하는 등 예산 분야의 요직을 거쳤다.

한 번도 하기 힘든 추경 편성작업을 3차례나 지휘하는 등 기재부 내 '예산통'으로 불려, 조달청의 본래 기능인 국가 예산 절감과 재정정책 지원에 최적의 인물로 평가된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