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그것이 알고 싶다’ 배정훈 PD “朴대통령 5촌 살인사건, 후속 취재 진행 중”

최종수정 2016.12.20 17:13 기사입력 2016.12.19 09:30

댓글쓰기

사진=SBS '그것이 알고 싶다' 제공

사진=SBS '그것이 알고 싶다' 제공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그것이 알고 싶다’ 배정훈 PD가 박근혜 대통령의 5촌 조카인 박용철, 박용수 살인사건에 대한 후속 취재에 돌입했다고 전했다.

19일 방송된 tbs 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 배정훈 PD와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배 PD는 “잘 안 그랬는데 추격전 꿈도 많이 꿨다. 내가 도망가고 있더라”면서 이번 취재로 인해 겪는 심리적 압박감을 드러냈다.

이어 배정훈 PD는 “우리가 예상했던 그 이야기가 진실이고, 이 사건의 알려진 바가 사실이 아니라면 너무 많이 잘못된 거 아니냐”며 “꼭 제대로 알려야 되는 일이라고 생각한다. 두 분의 억울한 죽음 뒤에 가려졌던 추악한 권력의 모습이 있기 때문에 이건 꼭 취재를 해서 방송을 해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했다.

또한 배 PD는 “후속 취재는 이미 시작했다. 마지막에 받았던 제보를 포함해 추가로 들어온 제보 확인 작업에 나설 예정”이라며 “언론사 입장에서 취재를 하는 데 한계가 있는데 그 한계를 넘어서 특검에서 이 사건을 재검토한다고 하면 갖고 있는 제보와 정보를 적극적으로 협조할 생각이 있다”면서 수사 협조 의지도 내비쳤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