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만덕 미래에셋생명 사장 부회장 승진…최현만 수석부회장 증권 복귀

최종수정 2016.04.20 16:15 기사입력 2016.04.20 16:15

댓글쓰기

하만덕 미래에셋생명 부회장

하만덕 미래에셋생명 부회장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하만덕 미래에셋생명 사장이 부회장으로 승진했다고 20일 밝혔다. 최현만 미래에셋생명 수석부회장은 미래에셋증권으로 자리를 옮겼다.

미래에셋생명 관계자는 “보험 전문가 경영진의 전문성을 통해 보험사의 역할을 강화하기 위한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의 강한 의지가 반영된 조치”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통 보험맨으로 불리는 하만덕 부회장의 승진으로 미래에셋생명은 자체 경쟁력을 강화하고 그룹 내 보험사의 역할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 부회장은 1960년 경남 산청 출생으로 대아고등학교와 부산대를 졸업했고, 아주대에서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2005년 미래에셋생명 출범과 동시에 FC영업본부장을 역임한 후 2011년 대표이사 사장, 2016년 대표이사 부회장에 취임했다.

최현만 수석부회장은 미래에셋증권으로 복귀했다. 그는 미래에셋대우 인수 통합 과정에서 전략 및 지원 역할을 할 예정이다.
미래에셋생명은 이번 인사에서 하만덕 부회장 승진 외에 변재상 법인총괄대표를 사장으로 선임하고, 김재식 부사장을 가치경영총괄로 보직 변경했다.

미래에셋펀드서비스의 김병윤 대표가 미래에셋캐피탈로 이동해 김승건 대표와 공동대표체제로 회사를 경영한다. 미래에셋캐피탈은 새로운 사업 확장과 그룹 시너지 창출 역할을 할 전망이다. 미래에셋펀드서비스는 박종호 상무가 대표이사를 맡게 된다.

미래에셋 관계자는 “미래에셋금융그룹의 굵직한 임원 인사가 마무리된 만큼 미래에셋증권은 조웅기 사장을 중심으로, 미래에셋대우는 홍성국 사장 체제로 운영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