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니콜, 눈물의 이별연습

최종수정 2018.09.12 08:16 기사입력 2015.03.12 11:04

댓글쓰기

다음 시즌부터 女배구 트라이아웃제…美로 돌아가는 도로公 공격수

도로공사 니콜 포셋[사진=아시아경제 DB]

삼겹살 먹을 땐 마늘도 척척
3년 뛰며 한국 사람 다 됐는데…
"팀 첫 우승, 마지막 선물할게요"

[성남=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여자 프로배구 한국도로공사의 니콜 포셋(29·미국)이 울었다. 이별을 앞두고 감정이 북받쳤다. 니콜은 2012년 입단, 어언 3년 째 도로공사에서 뛰었다. 하지만 더 이상 안 된다. 한국배구연맹(KOVO)이 외국인 선수 선발과 계약 규정을 바꾸었고 도로공사는 이 규정에 따라 니콜을 돌려보내야 한다.

KOVO는 지난달 13일 열린 이사회에서 트라이아웃(선발대회) 제도를 도입하기로 하고 먼저 여자부부터 시행키로 결정했다. 지금까지는 각 구단이 자유롭게 외국인 선수를 뽑았다. KOVO 소속 여섯 개 구단은 오는 4월 29일부터 5월 1일까지 미국 애너하임에서 선발대회를 연다. 여기에는 미국 국적의 만 21~25세 대학졸업예정자와 해외리그 경력 3년 이하인 공격수만 참가한다. 연봉은 1-3순위 15만달러(약 1억6000만원), 4-6순위 12만달러(약 1억3000만원)로 제한한다. KOVO 소속 구단의 지나친 경쟁을 막고 국내 선수들의 성장을 돕겠다는 취지다.

니콜은 지난 11일 경기도 성남에 있는 도로공사 구단 숙소에서 인터뷰하며 "팬들에게는 좋은 선수로, 구단에서는 고마웠던 동료로 기억해줬으면 좋겠다"며 참았던 눈물을 쏟았다. 통역사 홍이수(29) 씨도 말을 잇지 못했다. "정이 많이 들었어요. 좋은 친구이자 동료였는데…"

도로공사[사진=김현민 기자]

니콜은 올 시즌 정규리그 득점 2위(896점), 퀵오픈 1위(성공률 50.88%), 후위공격 2위(성공률 43.94%)로 맹활약하며 도로공사가 프로원년인 2005년 이후 10년 만에 정상에 오르는데 일조했다. 구단의 창단 첫 챔피언결정전 우승까지 넘본다. 그는 입단 이후 두 시즌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한 뒤 재계약을 먼저 요청할 정도로 우승에 대한 열망이 컸다. 팀에 대한 애정도 각별하다. "한국에 와서 크게 성장했어요. 마음을 열고 다가가려는 노력도 하고 책임감도 강해졌어요. 팀에서도 많은 배려를 해줬죠. 동료들과 같이 배구하는 게 즐거워요."

서남원 감독(48)은 "선수들도 외박이나 건의사항을 니콜을 통해 전달한다"고 했다. 니콜은 팀 분위기가 가라앉을 때면 동료들을 이끌고 나가 밥이나 차를 산다. 딸을 응원하기 위해 한국에 온 어머니 킴벌리 포셋(52) 씨는 "팀원들과도 잘 어울리고 즐겁게 배구하는 모습을 보니 대견하다"며 환하게 웃었다.
니콜은 김치찌개와 된장찌개를 즐기고 청국장도 문제없다. 동료 황민경(25)은 "삼겹살을 먹을 때 고기에 마늘까지 넣고 쌈을 싸먹는다"고 했다. 가까운 거리는 손수 운전한다. "연말에 아버지가 한국에 오셔서 함께 차를 타고 아침고요수목원에 다녀왔어요. 제주도에도 가보고 싶고, 하고 싶은 일이 많은데 시간이 부족해 아쉽네요."

니콜에게 한국과 배구는 뗄 수 없는 인연이다. 아버지 로버트 포셋(62) 씨는 1972년부터 1년 동안 경기도 평택에서 주한미군으로 복무했다. 이곳에서 취미로 배구를 하다 미국으로 돌아간 그는 라이트주립대학교에서 배구 선수로 뛴 킴벌리 씨를 만나 결혼했다. 니콜은 그래서 "우리 가족에게 배구는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강조한다. "한국은 제 두 번째 고향이에요. 정말 큰 사랑을 받았어요. 보답할 수 있는 선물은 통합우승 아닐까요?"

도로공사 니콜이 흥국생명과의 원정경기에서 후위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사진=김현민 기자]

◇ 니콜 프로필

▶생년월일 1986년 12월 16일 ▶체격 193㎝ 82㎏ ▶출생지 미국 텍사스 샌 안토니오
▶출신학교 벤자민 로건 고등학교-펜실베이니아 주립 대학교
▶소속팀 한국도로공사 ▶포지션 라이트
▶가족관계 아버지 로버트 포셋(62)·어머니 킴벌리 포셋(52) 씨의 1남 1녀 중 첫째

▲ 주요경력
-2009년 푸에르토리코 히간테스 데 캐롤리나
-2010년 러시아 VC 디나모-얀타르
-2010~2011년 브라질 미나스 테니스 클루베
-2011년 푸에르토리코 야네라스 데 토아 바하
-2011~2012년 중국 광저우 에버그란데
-2012년~ 한국도로공사

▲ 2014-2015 V리그 성적
-득점 2위 28경기 896점
-퀵오픈 1위 226개 시도 115개 성공(성공률 50.88%)
-후위공격 2위 726개 시도 319개 성공(성공률 43.94%)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