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로템, 3242억원 규모의 수서발 KTX 100량 수주

최종수정 2014.03.19 09:58 기사입력 2014.03.19 09:58

댓글쓰기

현대로템, 3242억원 규모의 수서발 KTX 100량 수주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현대자동차그룹 계열사인현대로템이 2017년부터 운행하는 서울 수서발 KTX 고속열차를 만든다.

현대로템
은 수서고속철도 주식회사와 3242억원 규모의 고속철도차량 100량 납품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월 10월 수서고속철도주식회사가 출범한 이후 첫 고속 열차 계약이다.

이번 수주하는 100량은 10량 1편성으로 총 10개 편성으로 구성된다. 시속 300km로 운행되며, 좌석수는 편성당 410석으로 기존 KTX 산천 보다 47석 많다.

현대로템은 오는 2016년 11월까지 납품을 마칠 계획이다. 운행구간은 수서~부산(401.2km) 및 수서~목포(354.2km) 구간이다. 새롭게 개통되는 수도권고속철도(수서~동탄~지제)와 기존 운행중인 경부고속철도 노선과 호남고속철도(오송~목포) 노선에서 나뉘어 운행된다.

회사는 이 고속철이 2017년부터 영업운행에 투입되면 기존 경부선과호남선의 수요초과 상태를 해소하는 동시에 수서고속철도의 안정적 수익구조 실현을 뒷받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앞서 KTX 산천, 호남고속철 등 선행된 고속철 제작기술을 바탕으로 안전과 성능은 물론 승객편의성까지 향상된 고품질의 차량을 만들어 납품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로템은 지난 5일 코레일과 4940억원 규모의 원주~강릉 고속철도 차량 납품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원강선(원주~강릉, 총 113.7km)에 2018년 평창에서 열릴 동계올림픽을 위해 오는 2017년 말 개통될 예정이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