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엎친데 덮친격' 고영욱, 檢 '미성년자 성추행-간음' 병합 수사

최종수정 2013.01.05 17:20 기사입력 2013.01.05 17:20

댓글쓰기

'엎친데 덮친격' 고영욱, 檢 '미성년자 성추행-간음' 병합 수사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 가수 고영욱이 앞선 3건의 성폭행 의혹 사건과 성추행 혐의에 대한 병합 수사를 받을 예정이다.

서울서부지검 측은 4일 "현재 검찰에서 수사 중인 사건 3건과 병합해 총 4건에 대해 경찰에서 보강 수사를 하도록 했다"며 "이전 사건을 묶어 수사하면 범죄 사실이 명확해지고 구속영장 발부 가능성도 더 높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경찰은 최근 여중생 성추행 혐의와 앞선 사건을 함께 수사, 고영욱에 대해 구속영장을 재신청할 것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앞서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고영욱은 지난해 12월 1일 서울 홍은동 인근에서 여중생 A양(13)을 성추행한 혐의(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위반)로 소환돼 조사 중이다.

A양은 경찰에 고영욱이 차 안으로 유인한 뒤 몸을 만지는 등 성추행했다는 진술은 물론 성추행 의혹이 제기된 장소 폐쇄회로화면(CCTV)을 확보하는 등 관련 증거를 확보했다.
또한 고영욱은 지난해 3월과 4월에도 18세 여고생을 자신의 오피스텔로 유인해 미성년자 강간, 간음 등의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당시 경찰은 고영욱에 대해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증거불충분의 이유로 기각됐다.


이금준 기자 music@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