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미혼 직장인 "나랑 결혼하려면 이 정도 연봉은 돼야"

최종수정 2011.08.10 08:13 기사입력 2011.08.10 06:55

미혼 직장인 "나랑 결혼하려면 이 정도 연봉은 돼야"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현재 미혼인 남녀 직장인이 희망하는 배우자의 연봉은 얼마일까?

최근 취업포탈 잡코리아가 미혼 남녀 직장인 545명을 대상으로 '배우자 조건'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희망하는 배우자의 최소연봉이 평균 3638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 직장인이 바라는 배우자의 최소연봉은 평균 3276만원, 여성 직장인이 바라는 배우자의 최소연봉은 평균 4045만원으로 조사돼 남녀 간 차이가 있음을 보여줬다.

남녀 공동 선호하는 직종으로는 금융업이 35.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정보통신(27.5%), 식음료·외식·유통(11.2%), 서비스(7.5%), 전기·전자(5.3%) 순이었다.

선호하는 직급에 있어서는 대리가 32.3%로 1위, 이어 과장(29.0%), 팀장(18.3%), 임원(11.7%), 사원(8.6%) 순으로 꼽혔다.
또한 희망하는 배우자의 키는 남성평균 178cm, 여성평균 165cm로 조사됐다.

한편 결혼하는 데 있어 가장 포기할 수 없는 조건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의 66.2%가 인성을 꼽아 눈길을 끌었으며 그 밖에 가치관(43.5%), 연봉(31.7%), 얼굴(27.9%), 직업(25.5%) 등의 답변이 있었다.

장인서 기자 en1302@

관련기사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