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써틴 정예 멤버, 4인조 JQT로 가요계 데뷔

최종수정 2009.09.25 10:55 기사입력 2009.09.25 10: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강승훈 기자] 아이써틴(i-13)의 정예 멤버들을 주축으로 결성된 4인조 여성그룹 JQT(제이큐티)가 가요계에 출사표를 내밀었다.

지난 2005년 아이써틴으로 활동할 때도 유독 눈에 띄었던 박민정, 이지은, 박가진 등과 2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오디션에 합격한 주민선은 2년 동안 보컬, 연기, 댄스 트레이닝을 받으며 가요계의 컴백을 꿈꿔왔다.

JQT의 J는 4명의 이름인 민정, 지은, 가진, 민선의 이니셜 J와 ‘질적으로 뛰어나다’의 ‘QUALITY' 혹은 실내악 4중주를 의미하는 ’QUARTET'의 QT를 합성한 말로 4명의 소녀들이 하나의 화음을 만들어 가요계에 어필하겠다는 뜻을 지니고 있다.

JQT의 소속사인 GP엔터테인먼트는 3년 전부터 여성 그룹을 결성하기 위해서 수시로 오디션을 개최, 역량 있고 패기 있는 신예들을 발굴하는데 중점을 뒀다.

그 결과 아이써틴으로 활동했던 박민정, 이지은, 박가진 등을 영입하고, 배우의 꿈을 갖고 있던 주민선을 가수로 방향을 전환시키며, 새로운 여성 그룹의 탄생을 위해 물적, 양적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박민정, 이지은, 박가진 등은 아이써틴으로 활동하면서도 가창력과 귀여운 외모로 주목을 받았다. 주민선도 앳된 외모의 소유자로 JQT는 말 그대로 4명의 ‘큐티’한 여성 그룹을 지칭하기도 하다.

최근 인기를 누리고 있는 여성 그룹들과 조금은 차별화된 콘셉트와 음악으로 가요계에 승부수를 띄운 JQT는 이미 온라인에서 화제다. 지난 17일 온라인에서 공개된 제이큐티(JQT) 티저 영상은 온라인 조회수 20만 클릭을 넘어서며, 데뷔 전부터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한편, JQT는 오는 10월 6일 싱글 ‘반했어’를 발표하고, 온라인 프로모션도 동시에 진행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