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수정, 새 영화서 '파격' 변신…기태영과 호흡

최종수정 2009.08.12 14:21 기사입력 2009.08.12 11: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재완 기자]황수정이 스크린을 통해 2년만에 컴백한다.

황수정은 어일선 감독의 옴니버스 영화 '사이'(가제)중 1편 '떠나야할 시간'(가제)에 기태영과 함께 주연을 맡았다.

황수정은 '떠나야할 시간'에서 상습적인 폭력에 시달리는 아내 역을 맡았다. 남편에게 폭행을 당한 그녀는 여행을 떠나 기태영을 만난다.

뱃사람인 기태영 역시 살인사건에 휘말려 감옥에 있다 탈옥하는 인물로 황수정과 만나 진정한 사랑을 깨닫는다.

영화 속에서 황수정은 그동안 선보였던 착한 여자 이미지에서 벗어나 강한 여성의 이미지를 선보인다. 촬영중 황수정은 파격적인 변신에도 불구하고 특유의 탁월한 연기력으로 감독을 비롯한 스태프들에게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
한편 2편 '생수'(가제)에서는 배우 박철민과 영화 '마더'에서 인상깊은 연기를 펼친 천우희가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3편 '바람이 불면'(가제)은 아직 캐스팅이 마무리되지 않은 상태다.

영화 '사이'의 제목은 40대의 로맨스를 일컫는 의미로 오는 11월께 크랭크업해 내년초 개봉할 예정이다.

고재완 기자 star@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