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양제철소 목공예 재능봉사단, 덕례지역아동센터에 가구 전달

최종수정 2021.04.08 14:54 기사입력 2021.04.08 14:54

댓글쓰기

광양제철소 목공예 재능봉사단, 덕례지역아동센터에 가구 전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허선식 기자] 광양제철소(소장 김지용) ‘희망나무 목공예 재능봉사단’이 지난 7일 광양시 덕례지역아동센터에 직접 만든 목공품을 기부해 훈훈한 감동을 전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정병관 중마노인복지관장, 박상범 희망나무 목공예봉사단장, 김은순 덕례지역아동센터장과 광양제철소 관계자 등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희망나무 목공예봉사단은 지난달 6일 덕례지역아동센터에서 아이들에게 가장 필요한 가구가 무엇인지 살펴보고 3주에 걸쳐 급식대, 컴퓨터 책상, 서랍장을 맞춤형으로 제작해 센터에 전달했다.


지난해 4월 창단된 희망나무 목공예봉사단은 목재로 만든 소품, 가구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가정과 사회복지단체 등에 기부해 나눔을 실천해오고 있다.


이들은 지역아동센터가 다른 사회복지단체에 비해 지원이 열악하다는 사실을 전해 듣고, 올해 관내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목공품 나눔 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이번을 시작으로 관내 지역아동센터 곳곳에 맞춤형 가구를 제작·전달할 예정이다.


김은순 덕례지역아동센터장은 “시설이 오래돼 아이들이 공부하고 생활하는데 불편함이 있었다”며 “광양제철소 직원분들이 새로 만들어주신 가구 덕분에 아이들이 맘껏 공부하고 꿈을 키워갈 수 있을 것”이라고 감사를 전했다.




호남취재본부 허선식 기자 hss7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