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명품컬렉션] 타이틀리스트 어패럴 투어핏 "옷이 변신한다"

최종수정 2021.02.22 08:13 기사입력 2021.02.22 08:13

댓글쓰기

[명품컬렉션] 타이틀리스트 어패럴 투어핏 "옷이 변신한다"


"옷의 마법."


타이틀리스트 어패럴 2021년 S/S시즌 투어핏(Tour-Fit) 라인(사진)은 봄철 급격한 날씨 변화에 대비한 ‘모듈형 디자인(Modular Design)’부터 시선을 끈다. 실전에서 탁월한 퍼포먼스를 구현 하기 위해서다. 리버서블 재킷이 대표적이다. 양쪽 면을 실버와 블랙으로 제작해 실버가 빛을 반사하는 반면 블랙은 흡수한다. 기온이 올라가면 실버, 쌀쌀하면 블랙으로 바꾸라는 이야기다.

니트 가디건은 아예 등 쪽 메쉬 조직 위 방풍 케이프를 탈부착시켜 바람부는 날 유용하다. ‘2 in 1’ 바람막이가 또 있다. 저지 소재 반팔 티셔츠과 우븐 소재 등, 소매 패널로 구성해 패널없이 반팔로 활용하는 등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스마트 템프(Smart Temp) 소재는 더욱 효과적으로 체온을 유지하는 역할이다. 땀 배출에 따라 수분 증발량이 자동으로 조절된다는 게 흥미롭다.


플레이(Play) 라인은 최신 트렌드와 접목한 두 가지 테마다. 첫번째가 테니스의 클래식한 감성이다. 여성스러운 실루엣 아이템과 플리츠 형태 스커트를 선보인다. 테니스 라켓과 네트에서 영감을 받은 은은한 그리드 패턴으로 스포티한 느낌까지 가미했다. 두번째는 팀 스포츠 무드다. 로고를 볼드하고 임팩트있게 적용한 팀웨어가 만들어졌다. 브랜드 스토어에서 70만원 이상 구매하면 ‘슬림 파우치’를 증정한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