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클릭 e종목]"파트론, 실적 회복의 원년"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하이투자증권은 파트론 에 대해 올해가 실적 회복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27일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500원을 유지했다.


지난해 4분기 파트론은 매출액 3059억원, 영업이익 45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11% 증가지만 영업이익은 6.2% 감소다. 고의영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예상보다 외형 성장이 견조했던 이유는 플래그십 파생모델 및 중저가 구모델에 대한 수주 덕분"이라며 "판가가 낮아진 구모델향 카메라인 만큼 수익성은 기대에 미치지 못했던 것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이어 "상대적으로 수익성 높은 센서류 매출이 부진했던 것도 수익성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하이투자증권은 올해 파트론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1조3000억원과 56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전년 대비 각각 16%, 36% 증가다 그는 "올해 주 고객사의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대비 2% 회복에 그칠 것이라는 보수적인 가정인데, 그에 비해 광메카의 외형 성장이 두드러질 것으로 판단한다"며 "중저가 신모델에 대한 수주 성과로 모바일 카메라의 매출이 늘어나고 전장카메라 역시 1조원 이상의 수주잔고를 토대로 외형 성장을 이룰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센서&패키지는 올해 2분기부터 시작될 IT 제품향 터치센서, 웨어러블향 SiP 모듈 양산을 통해 성장할 전망"이라며 "완제품 위주로 구성된 전자통신 사업은 전자담배 외주생산의 해외 진출 여부에 따라 추가적인 업사이드가 열릴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지역비하에 성희롱 논란까지…피식대학 구독자 300만 붕괴 강형욱 해명에도 전 직원들 "갑질·폭언 있었다"…결국 법정으로? 유명 인사 다 모였네…유재석이 선택한 아파트, 누가 사나 봤더니

    #국내이슈

  • "5년 뒤에도 뛰어내릴 것"…95살 한국전 참전용사, 스카이다이빙 도전기 "50년전 부친이 400만원에 낙찰"…나폴레옹 신체일부 소장한 미국 여성 칸 황금종려상에 숀 베이커 감독 '아노라' …"성매매업 종사자에 상 바쳐"

    #해외이슈

  • [포토] 수채화 같은 맑은 하늘 [이미지 다이어리] 딱따구리와 나무의 공생 [포토]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방한

    #포토PICK

  • 현대차, 中·인도·인니 배터리 전략 다르게…UAM은 수소전지로 "없어서 못 팔아" 출시 2개월 만에 완판…예상 밖 '전기차 강자' 된 아우디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급발진 재연 시험 결과 '사고기록장치' 신뢰성 의문? [뉴스속 용어]국회 통과 청신호 '고준위방폐장 특별법' [뉴스속 용어]美 반대에도…‘글로벌 부유세’ 논의 급물살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