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원·달러 환율 9개월만에 1220원대…"당분간 원화 강세"(종합)

최종수정 2023.01.30 19:10 기사입력 2023.01.30 19:10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원·달러 환율이 9개월여 만에 1220원대로 하락했다.


30일 서울 외환시장에 따르면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3.9원 내린 달러당 1227.4원에 장을 마쳤다. 환율이 1220원대에서 마감한 것은 지난해 4월15일(종가 1229.6원) 이후 처음이다.

이날 전 거래일보다 1.4원 내린 1229.9원에 출발한 환율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오는 31일(현지시간) 개최하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대기하면서 1220원대 후반에서 1230원대 초반에서 등락했다. 이번 FOMC에서는 금리가 0.25%포인트 인상될 것으로 예상되며, 시장의 관심은 금리 인상 중단 시기 관련 발언이다.


권아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환율은 코스피, 위안화 및 외국인 수급과 상관관계가 크다"면서 "미국의 긴축 종료 기대와 중국발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기대에 따른 심리 개선이 주효했다"면서 "한국 1월 1~20일 수출이 전년 대비 2.7% 감소했고, 무역수지는 102.6억달러 적자를 기록 중인 것을 고려하면 현재 환율은 펀더멘털보다는 심리가 좀 더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권 연구원은 "1분기 미국 긴축 종료 기대와 2분기 이후 중국의 리오프닝에 따른 지표 반등이 기대된다는 점을 고려하면 원화 강세 압력이 당분간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오창섭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원·달러 환율은 중장기적으로 1050원~1250원 범위에서 움직이는 가운데 최근 다시 변동범위 이내 진입했다"며 "다만 오버슈팅 국면 정상화 상황을 감안할 때 향후 환율 하락 속도는 둔화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식당 4만4000원 '먹튀'…인천 정장커플 주의보 北 커지는 핵위협…어떤 '핵전술 시나리오' 있을까 "내 월급도 십일조 하겠다는 예비신랑…파혼할까요"

    #국내이슈

  • 시진핑 "5선 응원"에 미소지은 푸틴…"친애하는 친구" "이번이 마지막" 다섯 번째 결혼하는 92세 '언론재벌' 머독 日 남자목소리로 "택배 현관 앞에 두세요" 말하는 '응답군' 인기

    #해외이슈

  • [포토]응봉산에 활짝 핀 개나리 [포토] 오늘부터 두 달간 남산 터널 통행료 면제 조민, 부산대 입학취소 재판증인 출석…말없이 법정 향해

    #포토PICK

  • 올드카 스러운 외형의 '반전'..첨단편의기능 탑재한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3000만원대 전기차 전쟁 시작됐다…폭스바겐 ID.2로 참전 "업계 최고 수준“ BMW, 차량보증연장 프로그램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푸틴 러 대통령 기소한 '국제형사재판소' [뉴스속 인물]'한국의 스페이스X' 꿈꾸는 김수종 대표 [뉴스속 용어]전두환 손자 폭로로 부각된 '독립몰수제'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