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직접 잡으려 하지 마라"…美서 교통사고 틈타 백신 실험용 원숭이 4마리 탈출 소동

최종수정 2022.01.23 13:32 기사입력 2022.01.23 12:02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의 한 고속도로에서 트럭 충돌사고를 틈타 탈출한 게잡이원숭이 중 한 마리가 인근의 한 나무에서 포착됐다. [사진=연합뉴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서영 기자] 미국에서 의학 실험용 원숭이들을 싣고 가던 트럭이 사고를 당한 사이 원숭이들이 탈출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22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는 미 펜실베이니아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20분께 게잡이원숭이 100마리를 실은 트레일러를 끌고 가던 한 픽업트럭이 사고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이 트럭은 필라델피아에서 북서쪽으로 240㎞ 떨어진 고속도로를 주행하던 도중 덤프트럭과 충돌했다.

사고를 당한 트럭은 플로리다주의 한 실험실로 원숭이를 싣고 가던 길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게잡이원숭이는 현재 마리당 1만달러(약 1193만원)을 호가하는 원숭이로, 코로나19 백신 연구 때문에 수요가 매우 많다.


충돌 사고 당시 부상자는 없었으나 트레일러에 있던 원숭이 중 4마리가 탈출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에 주 경찰은 영하의 추위 속에서 야생동물 보호당국과 함께 대대적인 야간 수색을 벌였으며, 22일 오전까지 원숭이 3마리를 찾았다. 그러나 나머지 1마리의 행방은 여전히 묘연한 상태다.


경찰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원숭이를 목격하거나 발견한 사람은 접근하거나 직접 잡으려고 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인근 호텔에서 일하는 목격자 제이미 라바는 NYT에 전날 밤 기온이 크게 떨어졌다면서 "누군가 원숭이를 춥지 않게 해줬으면 좋겠다"고 안타까움을 표했다.

권서영 기자 kwon1926@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박민영 '화사한 미모' [포토] 방민아 '청순美 발산' [포토] 산다라박 '소식좌의 비주얼'

    #연예가화제

  • [포토] 로제 '조각인가'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스타화보

  • [포토] 조이 '잘록한 허리'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