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오빠가 얼마나 살고 싶었을지…" 화이자 1차 접종 5일 후 운동, 급성심장사한 20대

최종수정 2021.10.14 14:57 기사입력 2021.10.14 00:30

댓글쓰기

"세상 무너질 만큼 마음 아프다…백신 주의사항·부작용 정확히 알려달라"

한 시민이 코로나 19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표현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 [사진=연합뉴스]

한 시민이 코로나 19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표현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현주 기자] 코로나19 화이자 1차 백신을 맞고 5일 만에 숨진 20대 남성의 사연이 알려졌다.


1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누구보다 건강하고 밝았던 오빠를 한순간에 잃었습니다'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왔다. 자신을 숨진 A씨(26·남)의 동생이라고 밝힌 청원인은 "오빠가 화이자 접종 후 5일째 되던 밤 운동을 하다가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며 "병원 측 안내문에는 2-3일 정도 과격한 운동을 자제하라고 안내돼 있었다"고 전했다.

청원인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6일 백신을 맞았고 5일 뒤인 지난달 10일 밤 10시40분쯤 서울 광진교 한강공원에서 운동하다가 쓰러졌다. 이후 약간의 경련이 일어나 몸이 경직돼 밤 11시11분쯤 지나가던 시민이 심폐소생술을 진행했다. 몇 분 후에는 신고를 받은 구조대원이 도착해 응급조치를 시작했다.


밤 11시40분쯤 A씨는 인근 병원 응급실로 이송됐지만 결국 밤 12시9분쯤 사망진단이 내려졌다는 것이 청원인의 설명이다.


청원인은 "오빠는 (지난달 6일) 화이자 백신 접종 후 2~3일 정도 팔 근육통만 있었고 다른 증상은 없었다"며 "두 달 전 심장박동이 불규칙하게 뛰어서 병원에 방문했다. 빈맥의심증상이 괜찮아진 상태라서 병원에서도 6개월 안에 증상이 나타나면 바로 내원해달라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빈맥이란 심장박동수가 정상보다 많은 상태를 말한다.

이어 "증상이 다시 나타나더라도 병원에선 시술로 90%이상 완치 가능하다고 하셨고, 20대에 흔히 나타나는 증상이 아니라서 지켜보자고 하셨다"고 덧붙였다.


청원인은 "백신접종 후 많은 분이 이유 모를 부작용으로 힘들어하고, 갑작스럽게 소중한 사람을 떠나보내고 있다"며 "백신접종 후 주의사항, 백신 부작용, 백신을 맞아도 괜찮은 사람과 신중하게 생각해보고 맞아야 할 사람을 분명하게 알려달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백신 접종이) 법적 의무화만 되지 않았을 뿐, 벌써 백신접종 완료자들에게 주어지는 인센티브 제도와 페널티가 일상생활·직장생활에서도 적용되고 있다"며 "이런 이유로 많은 사람이 백신을 맞기 싫어도 맞고 있다"고 우려했다.


또 "지금도 본인 또는 가족, 주변 지인들에게 부작용이 생기는 것은 아닐까 걱정되고 두렵다"며 "더 이상 같은 이유로 힘들고 절망스러운 상황이 생기지 않기를 진심으로 바라고 또 바란다"고 호소했다.


박현주 기자 phj032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