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트로 감성 통했다”…신세계푸드, 올반 옛날통닭 인기에 판매채널 확대

최종수정 2021.01.14 07:24 기사입력 2021.01.14 07:24

댓글쓰기

장기 불황으로 ‘옛 것’ 향수…올반 옛날통닭 판매량 한달 새 37%
SSG닷컴, 쿠팡, 마켓컬리 등 새벽배송…이마트, 트레이더스서도
상반기 중 ‘고추맛’, ‘마늘간장맛’ 등으로 라인업 확대 계획

“뉴트로 감성 통했다”…신세계푸드, 올반 옛날통닭 인기에 판매채널 확대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신세계푸드가 지난해 11월 뉴트로 콘셉트로 선보인 에어프라이어 전용 가정간편식 ‘올반 옛날통닭’이 판매량 증가에 힘입어 판매채널 확대에 나섰다.


14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올반 옛날통닭’의 판매량이 전월 대비 37%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11~12월 중 3회에 걸쳐 진행된 홈쇼핑 방송에서 매회 완판을 기록하며 홈쇼핑에서만 1만개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또한 1월부터는 일 판매량이 전월 대비 3배 이상 증가하며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 같은 판매량 증가는 코로나19로 인해 불황이 장기화 되면서 추억의 맛으로 마음의 위안을 얻으려는 중장년층 뿐 아니라 옛 것을 최신 트렌드로 재해석한 뉴트로 제품에 대해 호기심을 갖는 밀레니얼 세대의 니즈에 ‘올반 옛날통닭’의 맛과 콘셉트가 잘 맞아 떨어졌기 때문으로 신세계푸드 측은 분석했다.

또한 맘카페 등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올반 옛날통닭’이 온라인으로 손쉽게 주문할 수 있는 데다 에어프라이어로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다는 점, 통닭 2마리를 1만원 대의 가성비 있는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알려지며 재구매율이 높아지고 있다는 것도 판매량 증가 원인 중 하나로 꼽았다.


이 같은 판매 호조에 힘입어 신세계푸드는 지난 7일부터 ‘올반 옛날통닭’을 SSG닷컴, 마켓컬리, 쿠팡 등 온라인몰에서의 판매방식을 새벽배송으로 확대했다. 또한 14일부터는 트레이더스와 이마트 등 오프라인 채널에서도 순차적으로 ‘올반 옛날통닭’의 판매에 들어간다. 가격은 2마리 구성에 1만 980원(이마트 트레이더스 기준)이다.


이와 함께 신세계푸드는 상반기 중 ‘고추맛’, ‘마늘간장맛’ 등 다양한 맛의 ‘올반 옛날통닭’ 신제품을 출시해 라인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와 경기불황으로 인한 우울감과 피로감을 해소하기 위해 옛 추억의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올반 옛날통닭’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올반 옛날통닭’을 더 많은 소비자에게 알릴 수 있도록 관련 마케팅 프로모션 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푸드의 ‘올반 옛날통닭’은 엄선한 국내산 냉장 닭 한마리를 신세계푸드가 자체 개발한 염지 과정을 거친 후 통째로 깨끗한 기름에 튀기고, 고온에서 촉촉하게 한번 더 구워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이 특징이다. 180도로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서 20분간 조리하면 갓 튀겨낸 듯한 바삭한 통닭을 맛볼 수 있어 간편하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