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상철 호남대 총장, 광주그린카진흥원장 만나 車산업 협력 방안 모색

최종수정 2020.11.27 17:08 기사입력 2020.11.27 17:08

댓글쓰기

박상철 호남대 총장, 광주그린카진흥원장 만나 車산업 협력 방안 모색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광주광역시 자동차산업 발전을 위해 자동차학부를 둔 호남대와 광주그린카진흥원이 머리를 맞댔다.


27일 호남대에 따르면 박상철 총장은 이날 대학본부 총장실에서 광주그린카진흥원 김덕모 신임원장과 만나 지역 자동차산업의 현황과 두 기관 간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김 원장은 이날 “광주글로벌모터스가 성공리에 진행되고 향후 광주가 친환경자동차 등 미래자동차 생산거점으로 확대 발전하는데 호남대의 역할과 협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총장도 “현대자동차 등 산업현장의 풍부한 경험을 가지신 분이 신임 원장으로 오신 것을 환영한다”며 “프라임사업을 통해 개설된 미래자동차공학부 등 관련 학과들을 중심으로 광주그린카진흥원과 지역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환담을 마친 김 원장은 호남대 미래자동차공학부의 상상공작소를 방문해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관련 최첨단 교육시설과 학생들의 외부 기관 수상실적 등을 둘러봤다.

한편 이번 자리에는 정영기 ICT융합대학장, 윤인모 산학협력단장, 유용민 미래자동차 학부장, 김덕모 신방과 교수 등이 참석했다.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kwlee71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