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화순군, 내달부터 ‘1000원 버스’ 운행

최종수정 2020.09.22 17:55 기사입력 2020.09.22 17:55

댓글쓰기

화순군, 내달부터 ‘1000원 버스’ 운행


[화순=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영균 기자] 전남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내달 1일부터 1000원 버스 운행을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1000원 버스는 민선 7기 교통복지 공약 중 하나로 화순 지역을 운행하는 농어촌 버스요금을 성인 기준 1000원으로 낮추는 단일요금제다.

단일요금제가 시행되면 성인 1000원, 중고생 800원, 초등학생 500원 요금으로 화순지역 어디든지 오갈 수 있다.


군은 1000원 버스 운행을 앞두고 이날 ㈜화순교통과 업무협약을 맺고, 1000원 요금제를 시행하기로 합의했다.


또 1000원 버스 운행으로 원거리 지역 주민을 비롯해 버스를 이용하는 모든 군민들의 교통비 부담을 줄여줄 것으로 기대되며 민선 7기 들어 확대 운행하고 있는 ‘맘편한 100원 택시’, ‘장애인 콜택시’ 등과 함께 교통복지 향상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1000원 버스 운행이 시작되는 내달 1일부터는 인상된 농어촌버스 요금·요율이 적용된다.


기본요금은 성인 1300원에서 1500원으로, 중고생(만 13~18세) 1000원에서 1200원으로, 초등생(만 6~12세) 650원에서 750원으로 인상된다.


10㎞ 초과요금은 시외버스 운임 요율에 따라 ㎞당 131.82원이 적용된다.


교통카드로 결제하면 성인은 100원, 중고생과 초등생은 50원의 요금할인이 적용돼 성인 1400원, 중고생 1150원, 초등생 700원 요금으로 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화순 지역에서는 1000원 버스 운행으로 운송 구간에 관계없이 단일요금제(성인 기준 1000원)가 적용되지만, 광주광역시 등 타 지역까지 이용하려면 인상된 요금을 지불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요금이 인상되더라도 군 지역을 이동할 때는 1000원이 적용돼 군민의 경제적 부담이 늘어날 일은 거의 없을 것이다”며 “1000원 버스 운행을 안정적으로 시행해 요금 인상 등에 따른 대중교통 이용 불편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영균 기자 k1138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