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동산대책 효과 나타나...임대사업정책 지적은 수용

최종수정 2020.08.14 16:00 기사입력 2020.08.14 15:44

댓글쓰기

14일 외신기자간담회 개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장세희 기자]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부동산 대책 중 실패한 것이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되돌아볼 때 임대사업자에 대한 정책은 2~3년 만에 바뀌었기 때문에 그 부분에 대해서는 지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14일 외신 기자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최근 발표된 부동산 정책이 시장 효과로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정책 효과는 첫째 심리·인지적인 부분이 있고 두번째는 실제 세금을 부과했을 때가 있는데, 이번 대책의 경우 첫 번째부터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그는 "더 늘어난 세금을 충분히 감내 가능하면 버티겠지만 세금 중과에 대한 효과가 뻔히 보이기 때문에 결국 매물이 계속 나올 것"이라면서 "심리적인 효과는 이미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강남 4구의 주택가격 상승세가 멈췄고 앞으로 정책적 효과가 서서히 나타날 것으로 본다"고 내다봤다.


그는 "이번 대책은 과거 그 어떤 때보다 강력해서 시장에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장세희 기자 jangsa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