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경화 "코로나19 대응 역량으로 G7 기여"

최종수정 2020.08.11 19:25 기사입력 2020.08.11 19: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독일 출장을 마치고 11일 귀국한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올해 세계 최대 화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인 만큼 (한국은) 그 문제에 관해 충분히 기여할 수 있는 능력과 역량을 가진 나라"라고 밝혔다.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 기여할 의제와 관련해 "기여할 수 있는 어젠다가 있을 것"이라며 "정부로서는 기회가 주어질 때마다 십분 이용해 국제사회에 기여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G7 정상회의 일정에 대해선 "확정적으로 통보된 바는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G7 정상회의를 오는 11월 미국 대선 이후 개최하겠다는 의향을 내비쳤다.


전날 독일 베를린에서 하이코 마스 독일 외교장관을 만나 G7 관련 논의한 것에 대해선 "초청받은 것에 독일도 환영하고 한국의 참석이 많은 기여를 할 것 같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소개했다.

강 장관은 "회의를 넘어서 회원국을 확대하는 것은 별개의 문제"라며 "회원국 간 많은 논의와 연구가 있어야 한다고 마스 장관도 설명했고 저도 그것에 충분히 공감했다"고 덧붙였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