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블랙핑크 리사, 'PPL 논란' 의식? 명품 가방에 "협찬" 당당히 표기

최종수정 2020.08.06 22:49 기사입력 2020.08.06 22:49

댓글쓰기

사진=블랙핑크 리사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블랙핑크 리사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블랙핑크 리사가 'PPL 논란'을 의식한 듯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협찬'을 표기했다.


리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협찬"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리사는 의자에 앉아 명품 브랜드 가방을 들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리사는 최근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가수 강민경의 'PPL(협찬) 논란'에 이어 유명 유튜버들의 '뒷광고 논란'을 의식했는지 게시글에 "협찬" 해시태그를 붙였다.


'PPL 논란'은 유명인들이 직접 구매한 제품인 것처럼 유튜브와 SNS 등에서 소개했지만 알고보니 협찬으로 드러나 논란이 된 것을 말한다.

누리꾼들은 "요즘 PPL 논란 심해서 의식한 건가", "가방 예쁘네요", "협찬 표기 좋네요"등의 반응을 보냈다.


한편, 리사가 속한 그룹 블랙핑크는 이달 28일 신곡 공개를 앞두고 있고 10월 2일에는 데뷔 4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표한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