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아제강지주, '에스에스다이렉트' 론칭…각파이프 온라인 직거래 가능해진다

최종수정 2020.07.09 09:30 기사입력 2020.07.09 09:30

댓글쓰기

세아제강지주, '에스에스다이렉트' 론칭…각파이프 온라인 직거래 가능해진다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세아제강지주는 각파이프 온라인 직거래 플랫폼 ‘에스에스다이렉트(SS Direct)’를 론칭한다고 9일 밝혔다.


‘에스에스다이렉트’는 세아제강지주가 구조관 업계 최초로 구축한 각파이프 제품 판매 온라인 플랫폼으로, 물종 및 사이즈별 각파이프 제품 235종이 등록되어 있다. 고객이 모바일 및 PC를 통해 실시간 견적 확인부터 구매 및 배송까지 한번에 진행할 수 있는 토탈 온라인 서비스이다.

세아제강지주는 ‘에스에스다이렉트’를 통해 대리점 유통단계 및 대면 견적확인 등 통상적으로 이뤄지던 절차를 생략해 시장가격 대비 경쟁력 있는 가격의 제품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신규고객의 접근 편의성을 높여나갈 방침이다. 특히, 철강재 시장 특성상 구매 물량이 적어 개별적으로 각파이프 제품 구입이 어려웠던 개인 및 중·소형 고객의 이용 빈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어 다양한 판매기회 확보를 통한 매출 증대도 기대된다.


에스에스다이렉트 론칭과 함께 수도권내 당일 배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는 기존 소비재 시장 중심으로 이루어지던 당일 배송 서비스를 철강재에도 과감하게 적용시키는 것으로, 세아제강지주의 시장 차별화 전략의 일환이다. 실제로, 세아제강지주는 작년 11월 안산에 ‘파이프 센터’를 도입하고 흑각관, 백각관, 컬러도장 각관 등 각파이프 제품 재고를 월 5천만톤 수준으로 상시 유지하는 등 수도권내 당일 배송 시스템을 구축 한 바 있다.


‘에스에스다이렉트’는 회원제로 운영되며 사업자등록증 및 통장사본을 포함한 기본서류를 접수하면 간단한 확인 절차를 거쳐 회원등록이 완료된다. 주문시에는 필요한 제품과 수량, 배송정보를 입력하고, 견적가액을 확인한 후 주문 여부를 결정하면 된다.

한편, 세아제강지주는 철강산업에 관심이 높은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B2B 디지털 마케팅 스쿨 '스틸매니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이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통해 ‘에스에스다이렉트’의 이용자 편의성 및 서비스 차별화를 SNS 등에 홍보할 계획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대학생들의 철강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사업개발 실무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