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1375명

최종수정 2020.07.06 19:18 기사입력 2020.07.06 19: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서울시에서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명 추가됐다.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으로 집계된 서울 발생 코로나19 확진자 누계는 1375명으로, 이날 0시 대비 3명이 늘었다.

추가 확진자 중 중랑구 묵2동에 사는 중랑 42번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이다.


중랑 42번은 이달 3일 서울의료원에서 검사받은 결과는 음성으로 나왔으나, 다음날 저녁 발열 증상이 나타나 5일 중랑구보건소에서 받은 2차 검사 결과가 이날 양성으로 판정됐다.


중랑 42번의 가족 중 강북구 소재 교보생명 콜센터 직원인 중랑 36번이 3일에 확진됐으며, 이어 중랑 37∼39번이 4일에, 중랑 40·41번이 5일에 각각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중 39·40·41번은 묵현초등학교에 다니는 학생이다.

이 밖에 서울시는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환자가 이날 2명 추가됐다고 밝혔으나, 상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