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상혁 방통위원장 "신종 코로나 정확한 취재·보도" 당부

최종수정 2020.01.28 19:19 기사입력 2020.01.28 15:31

댓글쓰기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28일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관련 재난 방송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방통위 제공]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28일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관련 재난 방송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방통위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28일 연합뉴스TV와 KBS를 방문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관련 재난 방송 상황을 점검하고 정확한 보도를 당부했다.


한 위원장은 이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속보 경쟁보다 정확한 취재와 보도를 통해 국민에게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국민의 불안감을 해소해야 한다"고 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대비해 재난 방송을 해 달라는 방통위의 요청에 따라 재난방송 주관 방송사인 KBS와 연합뉴스TV 등 주요 방송사는 23일부터 재난특보, 국민 행동 요령 등을 방송하고 수어와 영어 자막을 내보내고 있다.


방통위는 또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사회 혼란을 야기하는 정보를 모니터링하고 사업자 자율 규제를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포털 사업자에게 정확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요령을 홍보하도록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 위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사회적 혼란과 불안을 야기하는 허위 조작 정보에 대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