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지혜 "결혼 후 출연료 깎였다"…소유진 "아이 낳으면 더 깎여"

최종수정 2020.01.21 15:25 기사입력 2020.01.21 15:25

댓글쓰기

20일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에서 배우 한지혜가 "결혼 후에 출연료가 많이 깎였다"라고 말하자 전인화와 소유진이 공감했다/사진= MBN '자연스럽게'

20일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에서 배우 한지혜가 "결혼 후에 출연료가 많이 깎였다"라고 말하자 전인화와 소유진이 공감했다/사진= MBN '자연스럽게'



[아시아경제 김슬기 인턴기자] 배우 한지혜가 "결혼 후에 출연료가 많이 깎였다"라고 털어놓자 배우 전인화와 소유진이 공감했다.


20일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에는 전인화가 한지혜, 소유진을 초대해 함께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한지혜는 "여자들은 엄마가 되자마자 일과 엄마 역할 사이에서 고민을 한다더라"고 말했다. 그가 "결혼 후 2년 반 정도 공백이 있었다. 다시 복귀하려고 하는데 출연료가 많이 깎였다"고 하자 소유진은 "아이를 낳으면 더 깎인다"라며 공감했다.


한지혜는 "다시 시작하기 되게 힘들었다. 감독님과 작가님의 (일에 집중하지 못할 거라는) 선입견도 있었다. 결혼하고 나서 오는 '현타'(현실자각 타임)도 있더라"라고 털어놨다.


이에 전인화는 "나도 중간에 7년을 쉰 적 있다. 아이들이 중고등학교 갈 때 정신이 없는 시기였다. 드라마 '여인천하' 끝나고 최고의 시점이었다. 이후 '제빵왕 김탁구'로 복귀했는데, '잘 할 수 있을까'하는 부담감이 말도 못했다"고 했다.

소유진은 "아이를 낳고 복귀한 뒤 상을 받았는데 계속 눈물이 났다. '다시 일 시켜 주셔서 감사하다'는 생각이었다"고 덧붙였다.


전인화는 "아마 너희들도 지금 '내가 원하는 작품 또는 역할에서 밀려나지 않을까' 걱정이 되겠지만, 지금 위치에서 열심히 하면 기회는 꼭 온다"고 조언했다.




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