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영그룹, 캄보디아 청년의사협회에 10만달러 후원

최종수정 2019.12.06 09:55 기사입력 2019.12.06 09:55

댓글쓰기

지난 3일 캄보디아 프놈펜의 한 호텔에서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신현석 고문(왼쪽)과 캄보디아 자원봉사 청년의사협회 훈 마넷 회장이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지난 3일 캄보디아 프놈펜의 한 호텔에서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신현석 고문(왼쪽)과 캄보디아 자원봉사 청년의사협회 훈 마넷 회장이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부영그룹은 캄보디아 자원봉사 청년의사협회(TYDA)에 후원금 10만달러(한화 약 1억1000만원)을 후원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부영그룹 지난 3일 캄보디아 프놈펜의 한 호텔에서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한 신현석 고문과 캄보디아 자원봉사 청년의사협회 훈 마넷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부영그룹이 후원하는 10만불은 캄보디아 주민들의 무료 의료 혜택을 위해 쓰이게 된다.


캄보디아 자원봉사 청년의사협회는 연령, 성별, 종교, 정치신념에 상관없이 캄보디아내 빈곤한 지역에서 무료 의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2012년 12월에 설립된 비영리 자선단체다. 의대생과 공공 및 민간분야의 5000명 이상의 의료 전문 자원 봉사 회원을 두고 있다.


신 고문은 “캄보디아내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빈곤한 지역에 청년 의사들이 벌이는 봉사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부영그룹은 ‘기업이윤의 사회환원’ 차원에서 국내외에 교육시설 지원 및 학술, 재난구호, 성금기탁, 군부대 지원, 태권도 봉사 등 나눔 활동을 펼쳐 오고 있다. 또 동남아 등 국가에 초등학교 600여개 건립 기금을 지원했고, 동남아와 아프리카, 중남미 등 26개국에 디지털피아노 7만여대와 교육용 칠판 60여만개를 기증했다. 기부한 금액은 약 7600억원이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