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토란' 김승현, 예비신부 장정윤 작가 공개 "어여쁜 짝 만났다"

최종수정 2019.12.03 07:35 기사입력 2019.12.02 14:00

댓글쓰기

배우 김승현이 예비신부인 '알토란'의 장정윤 작가의 얼굴을 공개했다. 사진=MBN '알토란'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승현이 예비신부인 '알토란'의 장정윤 작가의 얼굴을 공개했다. 사진=MBN '알토란'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배우 김승현이 예비신부인 장정윤 작가의 얼굴을 공개했다.


1일 방송된 MBN '알토란'에서는 김승현이 장정윤 작가를 언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MC 왕종근은 "벌써 12월이다. 올해도 이제 한 달밖에 남지 않았다"며 "저희가 어떻게 시청자들에게 더 맛있고 영양가 있는 음식을 해드릴 수 있을까 고민도 많이 했고, 또 고민한 만큼 시청자 여러분께 사랑도 많이 받아 참 보람 있는 한 해였다. 특히 우리 승현 씨를 보면 마음이 짠하면서도 보람을 느낀다"고 장정윤 작가와 열애 중인 김승현을 언급했다.


김승현은 "무엇보다도 2019년 가장 잘한 일은 '알토란'에 출연한 게 아닐까 싶다"며 "'알토란'에서 어여쁜 짝을 만날 수 있어서 올 연말은 따뜻하게 보낼 수 있다.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김승현은 장정윤 작가와의 청첩장 사진을 공개했다. 단발머리의 장정윤 작가는 김승현을 바라보며 옅은 미소를 띠고 있다. 특히 이들의 맞잡은 손이 눈길을 끈다.

청첩장을 본 개그우먼 김지민은 촬영 현장에 함께 있던 장정윤 작가를 가리키며 "(장 작가가) 정말 좋아하고 있다. 나도 김승현 씨랑 같이 '알토란'에 들어왔는데 부럽다. 내 짝은 어디에 있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는 '알토란'을 통해 연인 관계로 발전해 2020년 1월 결혼을 앞두고 있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