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항서 매직' 베트남 U-23, 인도네시아에 2-1 역전승…3연승 질주

최종수정 2019.12.02 07:07 기사입력 2019.12.02 07:07

댓글쓰기

베트남 23세 이하 축구대표팀 선수들/사진=베트남축구협회 페이스북 캡처

베트남 23세 이하 축구대표팀 선수들/사진=베트남축구협회 페이스북 캡처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2019 동아시안게임 축구 조별리그에서 인도네시아에 역전승을 거두고 3연승을 달렸다.


베트남 남자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1일 오후 9시(한국시간) 필리핀 마닐라의 리잘 메모리얼 콜리세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인도네시아에 2-1로 역전승했다.


이로써 베트남은 3전 전승(승점 9)으로 B조 1위를 질주했고 인도네시아는 2승 1패(승점 6)로 2위를 유지했다. 싱가포르, 태국과의 경기를 남겨둔 베트남은 승점 3만 확보하면 준결승행을 확정하게 된다.


앞선 1·2차전에서 브루나이와 말레이시아를 각각 6-0, 6-1로 꺾었던 베트남은 이날 고전을 면치 못했다.


전반 23분 베트남은 인도네시아에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18분 왼쪽 코너킥 상황에서 응우옌 타인충이 헤딩슛을 연결해 경기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기세를 탄 베트남이 인도네시아를 몰아붙였고 결국 후반 추가 시간 응우옌 호앙 득이 왼발 중거리 슈팅으로 역전에 성공, 승리를 가져왔다.


3연승 행진을 이어간 베트남은 오는 3일 싱가포르, 오는 5일 태국과 맞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