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학력·경력 위조 논란' 미나 장 美국무부 부차관보 사임

최종수정 2019.11.19 10:55 기사입력 2019.11.19 10:46

댓글쓰기

'학력·경력 위조 논란' 미나 장 美국무부 부차관보 사임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한국계 미나 장 미국 국무부 분쟁안전국(CSO) 부차관보가 학력·경력 위조 논란 끝에 결국 사임했다.


18일(현지시간)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학력을 과장하고 자신의 얼굴이 표지에 실린 타임지를 가짜로 만들었다는 의혹이 불거진 미나 장 미 국무부 CSO 부차관보가 이날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폴리티코가 입수한 사직서에 따르면 그는 "현재로서 사임이 가장 윤리적으로 유일한 선택지"라고 사임 이유를 밝혔다.


그는 "국무부의 상관들은 날 보호해주거나 나서서 진실을 말해주길 거절했고, 내가 나에 대한 거짓 비난에 맞서 답할 기회를 주지도 않았다"며 원망을 드러내기도 했다.


앞서 NBC는 장 부차관보가 하버드 경영대학원 졸업생이라고 밝혔으나 실상은 7주짜리 과정을 이수했으며, 자신의 얼굴이 표지에 실렸다고 내세운 타임지도 가짜로 드러났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장 부차관보는 반박문을 내고 하버드에서 학위를 받았다고 주장한 적이 없으며, 타임지 표지도 친구들이 한 예술가에게 자신의 얼굴이 들어간 타임 표지를 만들도록 의뢰하면서 벌어진 일이라고 해명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