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솔시큐어 "내년 3월 상용화 대비 차세대 5G USIM 개발"

최종수정 2018.09.06 10:52 기사입력 2018.09.06 10: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디지털 보안솔루션 전문기업 한솔시큐어는 내년 3월 국내 이동통신 3사의 5세대 이동통신(5G) 서비스 상용화에 맞춰 5G 관련 통신 및 보안솔루션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5G는 초고속, 초저지연, 초다연결 특성을 가지고 있다. 기존 4G보다 20배 빠른 데이터 전송속도를 구현한다. 통신에 걸리는 응답시간도 4G의 10분의 1 수준인 0.001초다. IoT(사물인터넷) 기기 100만 개 이상을 동시에 연결할 수도 있어 많은 양의 데이터를 중앙 서버와 끊김 없이 주고받아야 하는 자율주행차, IoT 등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인프라로 꼽힌다.

한솔시큐어는 국내 유일하게 이통 3사 전체에 USIM을 공급하고 있는 USIM 국내 1위 기업이다. USIM 사업과 더불어 2대주주인 독일 G+D(Giesecke & Devrien Mobile Security)와 모바일 및 IoT 보안솔루션 사업을 진행하고 5G 상용화에 대비해 관련 보안솔루션도 연구개발 중이다.

박상진 한솔시큐어 대표이사는 "5G 조기 상용화에 대비해 규격에 맞는 SIM 기술력을 갖추기 위한 연구개발을 지속했다"며 "5G 시대에도 USIM 1위 기업으로 시장 지배력을 갖추고, G+D와 협업을 통해 5G 관련 USIM 및 보안솔루션을 국내에 소개 및 런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본 사업의 일환으로 한솔시큐어는 이달 18일부터 3일간 싱가포르에서 진행되는 '5G Asia' 행사에 G+D와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 한솔시큐어는 5G 시대의 주요 이슈 중 하나인 IoT 보안에 대한 솔루션 소개 및 시연을 진행한다. G+D의 블록체인 기반 IoT 데이터 보안의 주요 기술 또한 확인 가능하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