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성태 "4차 산업 선도할 국가혁신위·융합혁신부 신설 제안"

최종수정 2017.04.10 04:04 기사입력 2017.04.09 19:31

댓글쓰기

국회 융합혁신경제포럼, 11일 'ICT 컨트롤 타워 구축' 관련 토론회 개최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국회 융합혁신경제포럼(대표: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오는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뉴노멀 시대의 방송·통신분야 거버넌스 개편방안'이라는 주제로 한국IT리더스포럼, 한국 SW·ICT 총연합회와 함께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ICT 컨트롤 타워 구축방안과 정부부처 개편안 등이 집중 논의될 예정이다. 또한 그동안 부처 간 칸막이로 인해 혼선을 빚은 사업들을 효과적으로 재편할 수 있는 방안을 다룬다. 80여개의 ICT·SW단체가 후원사로 참여해 차기 정부의 방송·통신 분야 거버넌스 방향에 대한 목소리를 대변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성태 의원은 "앞으로의 사회는 기존 산업 간 경계가 무너진 전 영역에 걸친 융합으로 나타날 것"이라며 "제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미디어, 콘텐츠 진흥 및 CPND(콘텐츠-플랫폼-네트워크-디바이스) 융합 확산을 일원화 할 수 있는 대통령직속의 국가혁신위원회와 융합혁신부의 신설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이어 "국가혁신위는 부처 간 혁신업무를 조율 및 결정하고 예산의 배분까지 담당하게 될 것"이라며 "간사부처인 융합혁신부는 국가차원의 부처 혁신을 선도하고 각 부처의 혁신업무 또한 지원해주는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토론회는 임주환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장이 좌장으로 박진호 숭실대학교 소프트웨어융합센터장이 발제를 맡아 방송·통신분야 거버넌스 개편방안을 발표한다. 또한 김창곤 과학ICT융합포럼 의장, 석호익 한국디지털융합진흥원장, 이성엽 서강대 ICT법경제연구소 부소장, 김진욱 법무법인 주원 변호사, 이현덕 전자신문 대기자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