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남수 "일본 독도 자국영토 주장 교과서 제작지침, 즉각 시정해야"

최종수정 2014.01.28 16:28 기사입력 2014.01.28 16: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지은 기자]서남수 교육부 장관은 28일 일본 문부과학성이 독도가 자국 영토라는 내용이 담긴 중·고교 교과서 제작지침을 발표한 것에 대해 시정할 것을 요구했다.

서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한민국 교육부는 일본 문부과학성의 조치를 강력히 규탄하며 즉각 시정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서 장관은 “일본 문부과학성은 우리 고유 영토인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하고 한국이 불법점거하고 있다는 내용을 담은 중·고등학교 학습지도요령 해설서를 오늘 발표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같은 조치는 최근 일본 정치 지도자들의 잇단 역사 왜곡 발언과 맥을 같이 하는 것이며, 일본이 과거 이웃 국가들을 침략해 만행을 자행했던 역사적 과오를 망각하고 제국주의적 야욕을 여전히 버리지 않고 있다는 의심을 불러일으킨다”고 규탄했다.

이어 “일본 문부과학성이 어린 학생들에게 영토와 역사에 대해 잘못된 인식을 심어주는 내용을 가르치도록 한 것은 인근 국가들과의 선린은 물론 장차 동북아 지역의 평화를 위태롭게 할 수도 있는 매우 비교육적인 행위”라고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서 장관은 “대한민국 교육부는 독도 영유권을 훼손하려는 어떠한 시도에도 단호히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지은 기자 muse86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