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북구, 안전모니터 봉사단 13명 위촉

최종수정 2013.10.15 17:39 기사입력 2013.10.15 17:39

댓글쓰기

동별 대표 1명씩을 선정해 안전모니터봉사단 동 연합회 구축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강북구 생활권 전역의 크고 작은 재난안전사고가 더욱 줄어들 전망이다.

강북구(구청장 박겸수)는 16일 오후 2시 3층 기획상황실에서 안전모니터 봉사단 동대표 13명에 대한 위촉식과 교육을 실시한다.
박겸수 강북구청장

박겸수 강북구청장

안전모니터 봉사단은 생활 속 안전을 해치는 크고 작은 요소들을 찾아 제보, 재난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마련한 조직으로 2009년7월부터 운영해 오고 있는데 현재 79명이 활동 중이다.

이들은 기존 단원들과 함께 지역 내 생활 중 불편한 것들이나 방치하면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안전위해 요소들을 스마트폰이나 카메라로 촬영, 안전모니터 봉사단 홈페이지에 입력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구는 안전모니터 봉사단들이 안전문화 생활화 실천운동 전개, 지역안전 여론수렴, 예방중심 모니터 활동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이날 위촉식은 위촉장 수여, 구청장 인사, 전문교육 순으로 50여분 진행된다.

전문교육에는 현 사단법인 안전모니터봉사단 중앙회 이규훈 사무총장이 강사로 나서 안전모니터봉사단의 역할 및 활동방법 등에 관해 설명하고 민간 차원의 효율적인 안전관리 방안 마련 및 봉사단 역량 강화의 시간도 가진다.

또 이날 구는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책임감을 갖고 적극 나설 동별 대표 1명씩을 선정해 안전모니터봉사단 동 연합회를 구축할 예정이다.

13명으로 이뤄진 안전모니터 봉사단 동 연합회는 주민들의 눈과 귀가 돼 지역 구석구석 위험요소를 발견하고 주민안전예방을 위해 주도적으로 활동하게 된다.

구는 상시적으로 안전모니터 봉사단을 모집하고 있다. 신청자격은 구민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며 강북구청 안전치수과에 입단원서 제출 후 안전모니터 봉사단 홈페이지(www.safetyguard.kr)와 1635자원봉사 홈페이지(www.1365.go.kr)에서 회원 가입하면 된다.

또 구는 청소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위해요소 신고 건 당 1시간, 하루 최대 4시간 까지 자원봉사 시간을 인정해 주고 있다.

아울러 소속감과 자긍심을 갖고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우수 봉사자에게는 구청장표창을 추천할 계획이다.

안전치수과(☎901-5874)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