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희태 의장 "세계 향한 대진출 시대 열어야"

최종수정 2010.10.18 16:09 기사입력 2010.10.18 16: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성곤 기자]박희태 국회의장은 18일 "세계를 향한 대진출의 시대를 열어가야 한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이날 국회의장 접견실에서 '제8차 세계한민족 차세대 리더대회'참석차 방한 중인 황 나제즈다 우즈베키스탄 국립동방대학교 교수 등 참가자 20명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멀리 있는 고국을 찾아줘 감사하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한종태 국회 대변인이 전했다.
박 의장은 특히 "포르투갈이라는 작은 나라는 대항해를 통해 자기보다 수십 배 큰 브라질, 아프리카, 아시아를 개척했다"며 "여러분이야말로 세계로 대진출한 선구자의 후손들이고 개척자이다. 각 나라에서 중요한 역할들을 많이 해 세계 속에서 역량을 발휘해야 한다"고 격려했다.

박 의장은 아울러 우즈베키스탄의 한글학교 설립을 예로 들면서 "현지에 진출한 우리 대기업들이 자금을 지원해 한글학교가 많이 생겼고, 장학금도 주고 있다고 한다"며 "세계 각지에 한국어와 한국의 전통문화를 가르치는 곳이 많이 생기도록 계속 관심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세계한민족 차세대리더대회는 해외에서 활약하고 있는 한민족 차세대 리더들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한민족공동체재단(총재 김덕룡)이 지난 2002년부터 개최하고 있는 대회다. 이번 대회에는 우즈베키스탄, 중국, 브라질 등에서 활약 중인 22명의 인재들이 선발돼 지난 16일부터 23일까지 7박 8일 동안 서울·경주·부여 등지에서 유적지 탐방, 국내 산업시찰 및 병영 체험 등의 일정으로 이뤄진다.
김성곤 기자 skzer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