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최시중, "월드컵 공동 중계 위해 공식·비공식 노력"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아시아경제 백종민 기자]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은 지상파 방송사의 월드컵 공동 중계 협상과 관련 "KBS MBC SBS 3사의 의견을 제출 받아 종합적으로 심의하겠다"고 밝혔다. 협상성사를 위해 적극적인 역할도 하겠다는 의견도 내비쳤다.

15일 열린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최 위원장은 이번 월드컵 공동 중계 협상 파행 사태와 관련 "유감스럽다. 어제 각사에 공식 의견을 방송위에 제출하도록 했다. 입장이 전달되면 그것을 바탕으로 위원회가 종합적으로 심의하겠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강승규의원(한나라)이 적극적 중재 의사를 묻자 "적극적으로 중재할 의사가 있다. 사업자간 합의가 이뤄지도록 공식적 비공식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날 방통위는 업무보고자료에서 스포츠 중계권 배분은 원칙적으로 사업자간 자율 협상 대상이라고 보고했다.

KBS와 MBC가 월드컵 독점 방송권을 가진 SBS와 협상을 하지 못하고 고소하겠다고 나서며 평행선을 긋는 가운데서도 방통위는 여전히 해법을 찾지 못하고 있는 셈이다.
단 방통위는 뉴스용 자료 부실 제공 등 보편적 시청권 관련 부분은 점검하고 해외 사례를 확인해 관련 법제를 정비하겠다는 입장이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3개월 연속 100% 수익 초과 달성!

백종민 기자 cinqang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과자 한 봉지 7만원' 상인도 결국 사과 "코로나에 힘들었다" 하루 4시간에 월600만원 이 직업…'골프공 수거단' "평등 꿈꾸지 않는 당신을 위해" 분양가 수백억 아파트 광고 논란

    #국내이슈

  • "돈·시간 아끼려고…" 링거 꽂은 채 지하철 타고 퇴근한 中여성 "포켓몬 스티커 준대"…'피카츄 비행기' 뜨자 어른들도 '동심 출장' '피눈물 성모' 조작 논란에…교황 "항상 진짜는 아냐"

    #해외이슈

  • [포토]송영길 전 대표, 두 번째 검찰 자진 출석 "다리가 어딨냐, 된장 찌꺼기다" 벌레 둥둥 매운탕 "재난영화 방불…순식간에 집어삼켰다" 수에즈운하 뒤덮은 초거대 모래폭풍

    #포토PICK

  • 6월의 차 ‘푸조 408’…한국車기자협회 선정 韓에 진심인 슈퍼카 회사들…‘페람포’에 로터스까지 참전 현대차·기아, 5월 美 친환경차 月판매 역대 최대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폭우·지진·폭력에 위협 받는 '아이티' [뉴스속 인물]이탈리아전에서도 터질까…'골 넣는 수비수' 최석현 [뉴스속 용어]흑인 인어공주가 논란 부른 'PC주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