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시리아 정찰비행 시작…공습 임박

최종수정 2014.08.26 17:59 기사입력 2014.08.26 17: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이라크 수니파 반군 '이슬람국가'(IS) 격퇴를 위해 시리아 공습 필요성이 대두한 가운데 미국이 시리아에 대한 정찰비행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타임스(NYT)와 AP, AFP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26일(현지시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지난 주말 시리아에 대한 정찰비행을 재가한데 이어 이날 새벽 정찰비행이 실시됐다면서 정보수집을 위한 정찰비행은 공습의 전조라고 전했다.
한 관리는 이와 관련, 시리아 현지에 대한 믿을만한 정보를 얻을 필요가 있으며 정찰비행은 이 같은 데이터를 얻기 위한 중요 수단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 국방부는 시리아에 드론과 U2 정찰기 등을 동원해 유·무인 정찰비행에 나설 방침이라고 당국자들은 설명했다.

미국은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정권에 정찰비행 일정을 알리지 않을 계획이다. 알아사드 정권 축출을 추진해온 오바마 대통령은 IS 격퇴 과정에서 시리아 정권을 지원하는 것처럼 보이는 것을 꺼리고 있다고 전해졌다.
이에 따라 미 국방부는 시리아 내부 깊숙히 들어가지 않고 이라크와 시리아 국경 인근에서 군사작전을 벌이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