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세계 최대 반도체 단지 조성 소식…동탄 파크릭스 등 수혜 지역 부동산 ‘관심’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 경기 용인시 남사읍 일원, 세계 최고의 반도체 벨트로 낙점…낙수효과 기대
- 동탄2신도시, 실질적 수혜 지역으로 주목…‘동탄 파크릭스’ A55블록 분양 예정

세계 최대 반도체 단지 조성 소식…동탄 파크릭스 등 수혜 지역 부동산 ‘관심’
AD
원본보기 아이콘

경기 용인시에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단지가 조성된다는 소식에 인근 지역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대규모 투자를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직주근접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이는 데다 지역경제 활성화 등 긍정적인 낙수효과가 기대되기 때문이다.


정부는 지난 15일 ‘제14차 비상경제민생대회’에서 국가첨단산업 육성 전략과 국가첨단산업벨트 조성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를 통해 반도체·미래차 등 미래 첨단산업 육성을 위해 총 4,076만㎡ 규모의 15개 국가산업단지를 조성, 기업 투자를 전폭 지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세부 후보지로는 경기권에서 용인 일대가 선정됐다. 이 곳에 시스템 반도체 중심으로 2042년까지 첨단 반도체 제조공장 5곳을 구축하고, 국내외 소재·부품·장비 기업 약 150곳이 입주할 계획이다. 이러한 용인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기존 생산단지 및 인근 기업, 판교 등을 연계한 세계 최대 ‘반도체 메가 클러스터’가 완성될 전망이다.


현재 용인에는 SK하이닉스가 120조원을 투자해 415만㎡ 규모의 첨단 메모리 반도체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있다. 추가로 삼성전자가 300조원을 투자해 710만㎡의 첨단 반도체 클러스터 구축에 나서면서 용인은 세계 최고의 첨단 반도체 벨트로 거듭나게 됐다.


업계에서는 용인 처인구 남사읍이 세계 최고의 반도체 벨트로 낙점된 것에는 입지 환경의 영향이 크다고 보고 있다. 이 곳은 경부고속도로와 SRT 동탄역이 멀지 않고, 기존 반도체 생산기지인 화성과 평택의 가운데 지점에 위치해 기존 인프라를 공유할 수 있다는 분석이다.

상황이 이렇자 수혜가 기대되는 지역 부동산 시장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사업예정지와 그 인근인 남사읍, 이동읍이 이달 20일부터 2026년 3월 19일까지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되면서 남사읍과 맞닿아 있는 동탄2신도시 신주거문화타운이 최대 수혜지역으로 꼽히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는 “세계 최대 반도체 클러스터가 조성될 예정이라는 소식에 동탄2신도시 신주거문화타운이 실질적인 수혜 지역으로 꼽히면서 벌써부터 이 곳의 신규 단지에 계약 문의가 쏟아지는 모습이다”라며 “남사읍 대비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고, 분양을 앞둔 새 아파트가 많은 만큼 내 집 마련이나 투자를 염두에 둔 수요자라면 이 곳을 눈여겨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동탄2신도시에 위치한 신주거문화타운은 남사읍으로 직주근접이 편리한 입지를 갖추고 있는 데다 반경 5km 내에 SRT 동탄역이 위치해 서울 접근성도 우수하다. 이에 더해 동탄물류단지와 쿠팡 동탄물류센터 등 대형 물류센터가 반경 2km 내에 위치해 있어 출퇴근이 편리하고, 동탄테크노밸리와 삼성전자 화성·기흥 캠퍼스 등으로도 쉽게 이동할 수 있다.


이 중 현대건설·계룡건설산업·동부건설·대보건설이 짓는 ‘동탄 파크릭스’의 경우 A55블록 660세대가 이달 말 분양을 앞두고 있다. 동탄 파크릭스는 총 4개 블록, 지하 2층~지상 20층, 44개 동, 전용면적 74~110㎡로 구성되며 A51-1블록 310세대, A51-2블록 414세대, A52블록 679세대, A55블록 660세대 총 2,063세대로 이뤄진다.


신주거문화타운 내 최대 규모의 신규 단지로 조성되며, 분양가 상한제 적용을 받아 주변 시세 대비 합리적인 가격에 공급된다. 견본주택을 운영 중이며, 입주는 2025년 7월 예정이다.





최봉석 기자 mail00@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하이브 막내딸’ 아일릿, K팝 최초 데뷔곡 빌보드 핫 100 진입 국회에 늘어선 '돌아와요 한동훈' 화환 …홍준표 "특검 준비나 해라"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국내이슈

  •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해외이슈

  • [포토] 세종대왕동상 봄맞이 세척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