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오픈AI-뉴스코프, 5년간 3400억원 콘텐츠 협약"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WSJ·더타임스 거느린 세계 최대 미디어그룹
뉴스 콘텐츠 AI 모델 훈련에 활용

챗GPT 개발사 오픈AI가 세계 최대 미디어 그룹인 뉴스코퍼레이션(이하 뉴스코프)과 5년간 2억5000만달러(약 3400억원) 규모의 콘텐츠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블룸버그통신 등 현지 언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뉴스코프는 미국 유력지 월스트리트저널(WSJ)을 비롯해 뉴욕포스트, 미국 대형 출판사 하퍼콜린스, 영국 일간 더타임스, 호주 유로 방송 등을 거느리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오픈AI는 이들 뉴스코프 산하 10여개 회사가 발행하는 뉴스 콘텐츠를 자사 인공지능(AI) 모델 훈련에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오픈AI-뉴스코프, 5년간 3400억원 콘텐츠 협약"
AD
원본보기 아이콘


뉴스코프는 출판물 콘텐츠 제공 외에 소속 기자들의 전문지식도 오픈AI와 공유할 방침이다. 로버트 톰슨 뉴스코프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임직원들에게 보낸 서한에서 "디지털 시대에 창작자의 희생으로 배급업자가 득세하면서 많은 언론사가 무자비한 기술의 조류에 휩쓸려 사라졌다"며 "우리는 이 역사적 합의가 디지털 시대의 진실성, 미덕 및 가치에 대한 새로운 표준을 세울 것이라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샘 올트먼 오픈AI CEO도 성명을 통해 "뉴스코프와의 협력은 저널리즘과 기술적인 측면 모두에서 자랑스러운 순간"이라고 화답했다. 이날 뉴욕증시 장 마감 후 뉴스코프 A의 주가는 6% 상승했다.


최근 생성형 AI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언론 매체의 디지털 콘텐츠를 확보하기 위한 기업들의 노력도 열의를 더해가고 있다. 앞서 오픈AI는 미 정치매체 폴리티코와 경제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의 모회사인 독일 미디어 그룹 악셀 스프링거를 비롯해 AP통신, 르몽드, 파이낸셜타임스(FT) 등과도 속속 콘텐츠 이용 라이선스를 체결한 바 있다. 다만 뉴욕타임스(NYT)와는 저작권 침해 여부를 두고 법정 공방을 벌이고 있는 상태다.


구글도 이달 초 뉴스코프와 AI 콘텐츠 이용 및 제품 개발을 위한 계약을 성사했다. 자사 AI 모델 훈련·강화에 뉴스코프 매체 콘텐츠를 이용하는 대가로 연간 500만∼600만 달러(68억∼82억원)를 지급하기로 약속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올트먼 CEO는 지난 21일 미 워싱턴주 레드먼드에서 열린 마이크로소프트(MS) 연례 개발자 회의 '빌드 2024(Build 2024)'에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MS는 'GPT-4o(포오)'를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 '애저 AI'에 탑재한다고 발표했다. GPT-4o는 오픈AI의 최신 AI 모델로, 텍스트로 대화하는 기존 모델과 달리 이용자와 실시간 음성 대화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다만 GPT-4o의 음성 서비스 '스카이'는 배우 스칼릿 조핸슨의 목소리를 모방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사용이 일시 중지된 상태다.





김진영 기자 camp@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이수만과 상하이 동행한 미소년들…데뷔 앞둔 중국 연습생들? '허그'만 하는 행사인데 '목 껴안고 입맞춤'…결국 성추행으로 고발 음료수 캔 따니 벌건 '삼겹살'이 나왔다…출시되자 난리 난 제품

    #국내이슈

  • 관람객 떨어뜨린 카메라 '우물 우물'…푸바오 아찔한 상황에 팬들 '분노' [영상] "단순 음악 아이콘 아니다" 유럽도 스위프트노믹스…가는 곳마다 숙박료 2배 '들썩' 이곳이 지옥이다…초대형 감옥에 수감된 문신남 2000명

    #해외이슈

  • [포토] 연이은 폭염에 한강수영장 찾은 시민들 [포토] '즐거운 더위' [포토] 한강수영장 전격 개장

    #포토PICK

  • 벤츠 신형 C200 아방가르드·AMG라인 출시 속도내는 中 저고도경제 개발…베이징서도 플라잉카 날았다 탄소 배출 없는 현대 수소트럭, 1000만㎞ 달렸다

    #CAR라이프

  • [포토] 코스피, 2년5개월만에 2,800선 넘어 [포토] 분주한 딜링룸, 코스피, 2,800넘어 [포토] 2년 5개월만에 2,800선 넘어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