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네이버, 당일배송·일요배송 시작…"못 지키면 1000원 드려요"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네이버도착보장 상품의 50% 대상
생필품 위주…서울·수도권부터 시작
"CJ대한통운 등 제휴사들과 논의"

알리·테무 등 중국 커머스의 공습을 받고 있는 네이버가 일부 상품에 한해 당일배송과 일요배송을 시작한다고 18일 공식 발표했다. 구매자가 오전 11시까지 상품을 주문하면 당일 도착을 보장한다. 토요일에 주문한 상품은 일요일에 받아볼 수 있게 한다. 만약 상품을 제때 받지 못하면 구매자는 네이버페이 포인트 1000원을 얻는다. 네이버는 빠른 배송으로 물류 경쟁력을 강화해 커머스 시장에서 입지를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다.

네이버, 당일배송·일요배송 시작…"못 지키면 1000원 드려요"
AD
원본보기 아이콘

네이버는 빠른 배송에 대한 니즈가 큰 생필품을 중심으로 서울·수도권부터 당일배송을 시작한다. 당일배송이 가능한 상품은 '도착보장' 상품의 50%에 해당한다. 네이버가 2022년 도입한 도착보장 솔루션은 물류 데이터가 확보돼 구매자가 상품을 결제한 즉시 예상 도착일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당일배송은 우선적으로 구매자들이 빠르게 배송을 받고자 하는 니즈가 높은 일반소비재, 패션 부문부터 시작한다. 부피가 큰 화장지, 금방 부족해지는 기저귀나 분유, 오늘 저녁 요리에 필요한 조미료와 소스 등을 이른 오전이나 출근길(오전 11시까지)에 주문해도 그날 배송받을 수 있다. 구매자는 당일배송이 예고된 상품을 제때 전달받지 못한다면 네이버페이 포인트 1000원이 제공된다.

토요일에 주문하면 일요일에 상품을 받을 수 있는 일요배송도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시작된다. 주말과 공휴일을 포함해 일주일 내내 배송이 가능해지는 것이다.

경기 성남 네이버 본사. 사진=강진형 기자aymsdream@

경기 성남 네이버 본사. 사진=강진형 기자aymsdream@

원본보기 아이콘

아울러 오는 22일부터는 도착보장 판매자 대상으로 무료교환·반품 배송비를 보상해주는 보험 서비스인 '반품안심케어'의 이용료를 지원한다. 이로 인해 도착보장 구매자 역시 더욱 편리하게 무료 반품 및 교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통상 상품의 반품 및 교환에 따른 배송비 등은 판매자가 부담하는 경우가 많다. 이 때문에 판매자 입장에선 수익성 감소나 사업성 악화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도착보장 상품의 반품안심케어 이용료 지원을 통해 판매자는 비용 부담 없이 구매자에게 무료 교환·반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장진용 NFA 사업 리더는 "네이버만의 물류 솔루션을 고도화해 나가고 있으며, 핵심은 판매자들의 물류 경쟁력을 더 강화해 비즈니스 성장에 도움을 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CJ대한통운을 포함해 다양한 제휴사들과도 다양한 형태의 배송 서비스와 서비스 지역 확대를 위해 다각도로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기준금리 11연속 동결…이창용 "인하시점 불확실성 더 커져"(종합2보) 韓, AI 안전연구소 연내 출범…정부·민간·학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해병대원 특검법' 재의요구안 의결…尹, 거부권 가닥

    #국내이슈

  • '금리인하 지연' 시사한 FOMC 회의록…"일부는 인상 거론"(종합) "출근길에 수시로 주물럭…모르고 만졌다가 기침서 피 나와" 中 장난감 유해 물질 논란 "눈물 참기 어려웠어요"…세계 첫 3D프린팅 드레스 입은 신부

    #해외이슈

  • [아경포토] 이용객 가장 많은 서울 지하철역은? [포토] '단오, 단 하나가 되다' [포토] 중견기업 일자리박람회

    #포토PICK

  • KG모빌리티, 전기·LPG 등 택시 모델 3종 출시 "앱으로 원격제어"…2025년 트레일블레이저 출시 기아 EV6, 獨 비교평가서 폭스바겐 ID.5 제쳤다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서울 시내에 속속 설치되는 'DTM' [뉴스속 용어]"가짜뉴스 막아라"…'AI 워터마크' [뉴스속 용어]이란 대통령 사망에 '이란 핵합의' 재추진 안갯속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