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女승무원, 뚱뚱하면 안 태워"…中항공사 규정 논란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기준 체중 계산 방식 '키(㎝)-110' 명시
현지변호사 "근거없는 업무정지는 위법"

중국의 한 항공사가 뚱뚱한 여성 승무원을 업무에서 배제하겠다며 체중 감량을 요구해 논란이 일고 있다.


9일 하이난(海南)항공은 최근 객실 승무원들에게 '전문 이미지 검사와 관리 지침'이라는 통지를 발송했다고 9일 펑파이 신문 등 중국 언론이 보도했다.

9일 하이난(海南)항공은 최근 객실 승무원들에게 '전문 이미지 검사와 관리 지침'이라는 통지를 발송했다고 9일 펑파이 신문 등 중국 언론이 보도했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출처=로이터·연합뉴스]

9일 하이난(海南)항공은 최근 객실 승무원들에게 '전문 이미지 검사와 관리 지침'이라는 통지를 발송했다고 9일 펑파이 신문 등 중국 언론이 보도했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출처=로이터·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통지에는 여성 승무원을 체형과 체중에 따라 분류하고 기준 체중을 초과하는 승무원에 대해서는 운항 중단과 함께 체중 감량을 요구하겠다고 명시했다. 항공사가 제시한 기준 체중 계산 방식은 '키(㎝)-110'이다. 키가 165㎝인 승무원의 경우 기준 체중은 55㎏이 되는 셈이다.


항공사는 과체중 5% 이하 여성 승무원에 대해 주기적으로 체중을 모니터링하겠다고 했다. 또 기준 체중이 10%를 초과하는 승무원에 대해 즉시 비행을 중단하고 체중 감량을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항공사 측은 "통상적인 업무 외에도 여성 승무원에게 체중 요구를 도입하는 것은 전문적인 이미지를 유지한다는 의미가 있다"며 "하이난 항공이 외부에 매력적인 명함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여성 승무원 체중 기준에 항공업계는 즉각 반발
항공사는 과체중 5% 이하 여성 승무원에 대해 주기적으로 체중을 모니터링 하겠다고 했다. 또 기준 체중이 10%를 초과하는 승무원에 대해 즉시 비행을 중단하고 체중 감량을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출처=픽사베이]

항공사는 과체중 5% 이하 여성 승무원에 대해 주기적으로 체중을 모니터링 하겠다고 했다. 또 기준 체중이 10%를 초과하는 승무원에 대해 즉시 비행을 중단하고 체중 감량을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출처=픽사베이]

원본보기 아이콘

항공업계에서는 여성 승무원에 대한 체중 기준은 전례 없는 일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특히 전문가들 사이에선 노동법 위반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여성 노동자의 체중을 제한하고 체중 감량이라는 추가적인 노동 의무를 부과하는 것이 적법한지 살펴봐야 한다는 것이다.


현지 매체 상유신문에 따르면 쓰촨의 한 법률사무소 소속 궈강 변호사는 "법률적인 근거 없이 노동자의 체중을 제한하고 업무를 정지시킨다는 것은 절대적으로 위법행위"라고 강조했다.


펑파이는 "기준 체중을 초과한 여성 승무원에 대한 운항 중단을 명시한 것은 중국 항공사 중 처음"이라고 전했다.





방제일 기자 zeilis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제네시스, 中서 '고성능 G80 EV 콘셉트카' 세계 최초 공개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뉴진스의 창조주' 민희진 대표는 누구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