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2030년대 한국판 '우주왕복선' 쏜다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우주물체 능동제어기술 개발 나서
안보-경제 등 다용도 활용 가능

우리나라가 드디어 우주 안보ㆍ경제에 핵심인 '우주물체 능동제어 기술'을 개발한다. 중요한 우주자산을 보호하는 한편 공격 무기로도 사용할 수 있고, 우주 탐사, 우주 쓰레기 제거로 활용할 수 있다. 소행성 우주 물체로부터 지상의 안전을 확보하는 등 다목적용이다. 마치 미국의 우주왕복선처럼 고장 난 위성 수리나 연료 보급 등 경제적 목적의 궤도상 서비스도 가능하다.


정부는 31일 제46차 우주개발진흥실무위원회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우주물체 능동제어 선행기술 개발 계획을 의결한다. 지난해 확정한 제4차 우주개발진흥기본계획에서 소행성 탐사ㆍ궤도상 서비스 시장 창출을 위한 전략 기술을 개발하기로 한 것의 후속 조치다. 구체적으로 위성ㆍ우주쓰레기에 랑데부-도킹하거나 로봇팔로 포착해 이동시키는 '우주물체 능동제어 기술' 개발 및 우주 실증이 목표다. 소행성 탐사와 궤도상 서비스의 핵심 전략 기술을 단계적으로 확보한다.

2030년대 한국판 '우주왕복선' 쏜다
AD
원본보기 아이콘

소행성, 우주쓰레기, 위성 등 우주물체에 접근해 위치ㆍ궤도를 변경하는 것은 물론, 고장나거나 연료가 떨어진 위성ㆍ탐사선에 연료를 보급하고 수리하거나 견인해 임무 수명을 연장하는 궤도상 서비스를 위한 용도다. 현재 누리호 개발의 후속으로 추진 중인 재활용 가능 차세대 발사체 등과 연계하면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운용했던 우주왕복선과 비슷한 '한국판 우주왕복선'이 될 수도 있다.


과기정통부는 "소행성 등 우주탐사 역량 강화 및 임무 수명 연장, 고가 우주 자산의 활용도 제고를 통해 우주산업 영역 확산을 기대한다"면서 "단계별로 세부 기술을 설정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실증 과제를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선 2027년까지 근접 비행 및 위치 제어 등 우주물체 능동제어 선행 기술 개발과 우주 실증을 추진한다. 우주용 추력기, 추력 제어, 랑데부, 근접 센서, 식별ㆍ상태 추정, 위치 제어 기술을 개발하는 게 세부 목표다. 이후 2028년부터 2032년까지는 우주 로보틱스 및 샘플 캡슐 귀환 등이 추진된다. 도킹, 다관절 로봇팔, 복수 물체제어, 캡슐 장치, 대기권 재진입, 회수 등이 실증될 예정이다. 2030년대 이후엔 소행성ㆍ화성 등 우주 탐사 임무나 궤도상 서비스업 등 새로운 우주 산업에 이를 실제 활용한다는 목표다. 정부는 또 우리별 1호 등 이미 임무 종료된 우리나라 우주 자산을 대상으로 해당 기술들을 실증해 볼 계획이다.

오태석 과기정통부 1차관은 지난 27일 기자들과 만나 "우리별 1호 회수 작업을 포함해 폭넓은 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 우주물체 대응 기술을 개발하겠다는 것"이라며 "시간이 걸리는 연구들이기 때문에 뭐가 필요하고 어떻게 개발해야 하는지 알아 보기 위해 선행 연구를 들어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6년 만에 솔로 데뷔…(여자)아이들 우기, 앨범 선주문 50만장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국내이슈

  • 美대학 ‘친팔 시위’ 격화…네타냐후 “반유대주의 폭동” "죽음이 아니라 자유 위한 것"…전신마비 변호사 페루서 첫 안락사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해외이슈

  • [포토] 정교한 3D 프린팅의 세계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PICK

  • "쓰임새는 고객이 정한다" 현대차가 제시하는 미래 상용차 미리보니 매끈한 뒤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마지막 V10 내연기관 람보르기니…'우라칸STJ' 출시

    #CAR라이프

  • '뉴진스의 창조주' 민희진 대표는 누구[뉴스속 인물] [뉴스속 용어]뉴스페이스 신호탄, '초소형 군집위성' [뉴스속 용어]日 정치인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한·중 항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