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오션뷰라 2~3억 비싸도"…청약 수요 쏠려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서울과 부산 등 주요 도심에서 청약 접수에 나선 아파트 중 강·바다 조망이 가능한 단지는 그렇지 못한 곳보다 높은 경쟁률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지제공=부동산R114]

[이미지제공=부동산R114]

AD
원본보기 아이콘

27일 부동산R114가 지난해 수도권과 광역시에서 청약 접수에 나선 239개 단지를 분석한 결과, 조망권이 있는 단지의 경우 평균 11.4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지만, 조망권이 없는 단지는 8.6대 1 수준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조망권 프리미엄은 동일 생활권에서도 상당한 가격 편차를 불러온다. 부산 내에서도 바다 조망이 실제 가능한 수영구와 해운대구 일대는 지역 평균 시세 대비 3.3㎡ 당 700~800만원가량 비싸다. 국민평형인 전용 84㎡를 가정하면 약 2~3억원 가격 차이가 난다.


강이나 바다에 대한 조망권 가치는 서울과 수도권, 광역시 등 도심 전역에서 영향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리조트나 호텔 등에서 볼 수 있었던 조망권에 대한 입지가 아파트 단지의 희소가치를 높이는 요소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부동산R114가 올해 수도권과 광역시 등 도심에서 분양을 앞둔 단지 중 강이나 바다 조망이 가능한 단지를 전수 조사한 결과, 희소성이 강한 조망권(혹은 토지) 입지 특성으로 인해 전체의 10% 수준으로 적었다. 분양이 예정된 177개 조사 대상 단지 중 17개 단지 정도만 층에 따라 강이나 바다 조망권 있는 곳으로 확인됐다. 특히 부산에 위치한 단지가 11개로 가장 집중도가 높았다.

부동산R114 관계자는 "입지 희소성에 따른 장기적인 가치 상승 가능성을 고려해 분양을 앞둔 단지들에 관심을 가져 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곽민재 기자 mjkwak@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럭셔리월드]신라호텔도 '참전'…'5월 신부' 겨냥 200만원대 프러포즈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국내이슈

  •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해외이슈

  •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