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오래된 전자제품 재활용" GS리테일, 자원순환 프로그램 동참

최종수정 2023.02.08 08:24 기사입력 2023.02.08 08:24

E-순환거버넌스 및 한국환경공단과 ‘ESG 경영실천 및 자원순환 동행’ 업무협약

(오른쪽부터)사공민 GS리테일 점포운영지원실 상무와 정덕기 E-순환거버넌스 이사장, 이호령 한국환경공단처장이 ‘ESG 경영실천 및 자원순환 동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GS리테일 이 자원 선순환 구조를 마련하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실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GS리테일은 지난 7일 E-순환거버넌스, 한국환경공단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소재의 E-순환거버넌스 대회의실에서 ‘ESG 경영실천 및 자원순환 동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폐기 전자제품 회수 및 재활용 체계 확립 △유해 물질의 안전한 처리 및 친환경적 재활용 △자원 선순환 구조 시너지 창출 등의 내용을 주요 골자로 한 상호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GS리테일은 1만6000여 점포에서 오랫동안 사용해 폐기돼야 하는 전자제품(쇼케이스, 온장고, 전자레인지 등)을 E-순환거버넌스로 인계해 회수 및 재활용을 시작한다. 점포에서 사용 후 철거된 폐전자제품을 GS리테일이 모아두면 E-순환거버넌스의 회수 차량이 방문해 제품을 수거한다. 이렇게 회수된 폐전자제품은 재활용 처리 업체로 인계돼 친환경적으로 처리되거나 재활용된다.


GS리테일이 예상하는 폐전자제품의 회수 및 재활용량은 연간 약 86만5700kg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으며, 탄소배출 저감효과로 산출하면 약 204만 1967kg CO2 eq(이산화탄소 환산기준)다. 이는 소나무 약 1만4600만 그루 이상을 심는 것과 같은 효과다.

사공민 GS리테일 점포운영지원실장은 “GS리테일이 가진 많은 자원이 보다 효율적으로 재사용될 수 있도록 자원순환 프로그램에 동참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업에서 다양한 ESG 경영실천에 앞장서 지역 사회와 환경에 도움을 주고 긍정적인 영향력을 전파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남자답게 한판 붙자" 이근에게 폭행 당한 유튜버 '결투 신청' 식당 4만4000원 '먹튀'…인천 정장커플 주의보 北 커지는 핵위협…어떤 '핵전술 시나리오' 있을까

    #국내이슈

  • "셋 중 누가 진짜야"…또다시 제기된 '가짜 푸틴설' 시진핑 "5선 응원"에 미소지은 푸틴…"친애하는 친구" "이번이 마지막" 다섯 번째 결혼하는 92세 '언론재벌' 머독

    #해외이슈

  • 재산250조 세계1위…손목엔 870만원 '소박한' 시계 [포토]응봉산에 활짝 핀 개나리 [포토] 오늘부터 두 달간 남산 터널 통행료 면제

    #포토PICK

  • 英 오프로더 이네오스 그레나디어, 국내 공개 올드카 스러운 외형의 '반전'..첨단편의기능 탑재한 페라리 로마 스파이더 3000만원대 전기차 전쟁 시작됐다…폭스바겐 ID.2로 참전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BTS·블핑도 반한 英 '해리 스타일스' [뉴스속 그곳]푸틴 러 대통령 기소한 '국제형사재판소' [뉴스속 인물]'한국의 스페이스X' 꿈꾸는 김수종 대표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