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빨래 개어놓고 홀연히 사라진 집배원님’ 포상 받았다

최종수정 2023.02.07 16:34 기사입력 2023.02.07 16:10

우정사업본부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우편물 배달 도중 바람에 날려 널브러진 빨래를 개어 놓고 홀연히 사라졌던 집배원이 포상을 받았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7일 이같은 공로로 탁현수 당진우체국 집배원(아래 사진 왼쪽)을 포상했다고 밝혔다.

손승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장(오른쪽)은 7일 탁현수 당진우체국 집배원(왼쪽)을 선행 유공자로 포상했다. 사진제공=우정사업본부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지난 3일 국민신문고에는 ‘빨래 개어놓은 집배원님’이라는 제목으로 칭찬 민원이 올라왔다. 사연을 작성한 A씨는 “흉흉한 소식이 너무 많은 요즘 (집배원의) 사연을 접하고 정말 눈물이 났다”며 “이렇게 좋은 분들이 계셔서 아직 세상이 살만하고 따뜻하다고 느껴진다. 많은 칭찬을 해달라”고 전했다. 또 다른 칭찬 민원을 접수한 B씨는 “집배원일도 바쁘실텐데 바람에 날린 빨래까지 챙겨주시고 가시는 따뜻한 모습에 감동을 받았다”며 “응원편지와 선물이라도 보내드리고 싶다. 어느 우체국에서 근무하는지 알려달라”고 적었다.


이 같은 사연은 언론에 보도되며 국민에게 감동을 선사했고, 뉴스를 접한 누리꾼들은 ‘본업만으로도 바쁘실텐데, 마음이 훈훈해진다’, ‘진짜 착한 영웅이다’, ‘ 감동적이다’는 반응을 보였다.


탁 집배원은 지난달 31일 충남 당진시 배달 구역에서 우편 배달 중 한 주택 마당에 널어놓은 빨래가 바람에 날려 바닥에 떨어져 있던 것을 보고 빨래에 묻은 흙을 털어 개어놓은 뒤 자리를 떠났다. 탁 집배원의 선행은 집주인이 설치한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녹화돼 언론에 공개됐다.

탁 집배원은 “우편물을 배달하던 중 빨래가 바람에 날려 바닥에 널브러져 있었다”며 “바닥에 떨어진 빨래들을 털어서 개고 건조대 위로 정리해놓았다. 다른 집배원들도 똑같이 행동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체국 직원으로서 마땅히 해야 할 일을 한 것”이라며 “별일 아닌 제 사연이 언론에 보도돼 쑥스럽다”고 덧붙였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재판지연 전략이"…JMS 정명석 4월27일 풀려나나 [단독]'치킨 시키기 겁나네'..오리지날, 3000원 오른 1만9000원 권도형 도피 11개월 만에 몬테네그로서 검거…韓 송환 예정(종합)

    #국내이슈

  • '로코퀸'의 몰락…나체로 LA 활보 정신병원 강제 입원 부엌 리모델링 중 웬 그림이…알고보니 17세기 英작품 "딸 가질래요" 정자 성별 선택해 인공수정 가능해진다

    #해외이슈

  • [포토]황사 동반한 미세먼지 도로에 차량 전복…맨손으로 일으킨 14명 시민영웅들 240만원짜리 디올 재킷 입고 ICBM 관람한 北김주애

    #포토PICK

  • "저속에서 반응이 빠르다" 제네시스 연식변경 G90 출시 재벌집 고명딸이 선택한 '튼튼한 럭셔리' 英 오프로더 이네오스 그레나디어, 국내 공개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美 의회서 '틱톡의 자유' 외친 저우서우즈 CEO [뉴스속 인물]속 보이는 '투명 이어폰' 만든 칼 페이 [뉴스속 용어]검수완박 유효 결정한 헌재 '권한쟁의 심판'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